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철거 작업 건물 외벽 붕괴…6명 사망
입력 2013.06.07 (11:02) 수정 2013.06.07 (13:33)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미국 북동부 필라델피아 중심가에서 철거 작업 중이던 4층 짜리 건물의 외벽이 인접 건물로 무너져 내리면서 지금까지 6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워싱턴 김성진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미국 북동부 도시 필라델피아 중심갑니다.

4층 짜리 건물이 벽면이 무너져 내린 채 일부만 남아 있습니다.

현지 시각 어제, 철거 작업 중이던 이 건물 외벽이 인접한 구세군 중고품점 건물로 무너져 내렸습니다.

이 사고로 지금까지 여성 5명과 남성 1명 등 모두 6명이 숨졌고 10여명이 다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사건 발생 12시간 만에 건물 잔해 속에서 극적으로 구조된 61살 여성은 부상이 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녹취> 하인츠(구조 작업 참여) : "처음 구조돼 병원으로 옮긴 여성은 피를 많이 흘렸고 다리를 심하게 다쳤습니다."

한 목격자는 사고 당시 크레인 작업이 이뤄지고 있었고 갑자기 벽면이 인접 건물로 무너져 내렸다고 말했습니다.

필라델피아 시 당국은 사고가 난 건물에 대해 지난 2월 철거 허가를 내 줬고 현재까지 철거 공사와 관련돼 위법한 점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소방당국은 구조작업이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었다면서 더 이상 사망자나 부상자는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전문가들은 흔히 있는 철거 공사에서 이같은 대형 인명 피해가 난 데 당혹해 하면서 철저한 진상 조사를 촉구했습니다.

워싱턴에서 KBS 뉴스 김성진입니다.
  • 철거 작업 건물 외벽 붕괴…6명 사망
    • 입력 2013-06-07 11:03:42
    • 수정2013-06-07 13:33:29
    지구촌뉴스
<앵커 멘트>

미국 북동부 필라델피아 중심가에서 철거 작업 중이던 4층 짜리 건물의 외벽이 인접 건물로 무너져 내리면서 지금까지 6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워싱턴 김성진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미국 북동부 도시 필라델피아 중심갑니다.

4층 짜리 건물이 벽면이 무너져 내린 채 일부만 남아 있습니다.

현지 시각 어제, 철거 작업 중이던 이 건물 외벽이 인접한 구세군 중고품점 건물로 무너져 내렸습니다.

이 사고로 지금까지 여성 5명과 남성 1명 등 모두 6명이 숨졌고 10여명이 다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사건 발생 12시간 만에 건물 잔해 속에서 극적으로 구조된 61살 여성은 부상이 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녹취> 하인츠(구조 작업 참여) : "처음 구조돼 병원으로 옮긴 여성은 피를 많이 흘렸고 다리를 심하게 다쳤습니다."

한 목격자는 사고 당시 크레인 작업이 이뤄지고 있었고 갑자기 벽면이 인접 건물로 무너져 내렸다고 말했습니다.

필라델피아 시 당국은 사고가 난 건물에 대해 지난 2월 철거 허가를 내 줬고 현재까지 철거 공사와 관련돼 위법한 점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소방당국은 구조작업이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었다면서 더 이상 사망자나 부상자는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전문가들은 흔히 있는 철거 공사에서 이같은 대형 인명 피해가 난 데 당혹해 하면서 철저한 진상 조사를 촉구했습니다.

워싱턴에서 KBS 뉴스 김성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지구촌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