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선덜랜드 기성용 “내 가치 증명할 것”
입력 2013.09.06 (21:53) 수정 2013.09.06 (22:0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스완지시티에서 밀려나 선덜랜드로 임대된 기성용이 자신의 가치를 증명해 보이겠다는 비장한 각오를 나타냈습니다.

해외스포츠,심병일 기자입니다.

<리포트>

스완지시티에서보다 더 좋은 모습을 보여주겠다.

주전 경쟁에서 밀려 선덜랜드에 새 둥지를 튼 기성용은 비장했습니다.

<인터뷰> 기성용 : "새 팀에 오면 항상 압박감이 생기기 마련이지만 내가 왜 여기에 왔는지를 보여주겠다"

US오픈 8강전에서 앤디 머리가 죄 없는 라켓을 바닥에 내려칩니다.

경기는 계속 풀리지 않고, 분을 삭이지 못하는 표정까지 포착됩니다.

2년 연속 대회 우승을 노렸던 머리지만, 결국 바브링카에 3대 0 완패를 당했습니다.

반면, 조코비치는 4강에 진출하며 힘찬 포효를 내뿜었습니다.

내셔널리그 삼진 1위, LA다저스 커쇼의 삼진 1개는 500달러 가치를 지니고 있습니다.

커쇼는 삼진 1개당 약 55만원을 고향 댈러스에 기부하고 있습니다.

커쇼는 선행을 베풀어 모범이 되는 야구 선수에게 주어지는 브랜치 리키상 수상자로 선정됐습니다.

KBS 뉴스 심병일입니다.
  • 선덜랜드 기성용 “내 가치 증명할 것”
    • 입력 2013-09-06 21:55:31
    • 수정2013-09-06 22:05:47
    뉴스 9
<앵커 멘트>

스완지시티에서 밀려나 선덜랜드로 임대된 기성용이 자신의 가치를 증명해 보이겠다는 비장한 각오를 나타냈습니다.

해외스포츠,심병일 기자입니다.

<리포트>

스완지시티에서보다 더 좋은 모습을 보여주겠다.

주전 경쟁에서 밀려 선덜랜드에 새 둥지를 튼 기성용은 비장했습니다.

<인터뷰> 기성용 : "새 팀에 오면 항상 압박감이 생기기 마련이지만 내가 왜 여기에 왔는지를 보여주겠다"

US오픈 8강전에서 앤디 머리가 죄 없는 라켓을 바닥에 내려칩니다.

경기는 계속 풀리지 않고, 분을 삭이지 못하는 표정까지 포착됩니다.

2년 연속 대회 우승을 노렸던 머리지만, 결국 바브링카에 3대 0 완패를 당했습니다.

반면, 조코비치는 4강에 진출하며 힘찬 포효를 내뿜었습니다.

내셔널리그 삼진 1위, LA다저스 커쇼의 삼진 1개는 500달러 가치를 지니고 있습니다.

커쇼는 삼진 1개당 약 55만원을 고향 댈러스에 기부하고 있습니다.

커쇼는 선행을 베풀어 모범이 되는 야구 선수에게 주어지는 브랜치 리키상 수상자로 선정됐습니다.

KBS 뉴스 심병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