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산 우유 가격 상승, 수입 분유는 할인 판촉
입력 2013.12.02 (09:48) 수정 2013.12.02 (09:57)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중국산 우유 값이 큰 폭으로 오르고 있습니다.

일부 유제품 생산업체들은 원유를 구하지 못하는 상황까지 벌어지고 있습니다.

소비자들은 수입 우유로 눈을 돌리고 있습니다.

<리포트>

중국의 대표적인 우유 생산 업체 멍니우, 한 통에 55위안과 60위안하던 우유값을 각각 5위안씩 올렸습니다.

아직 가격을 올리지 않은 업체들도 다음달부터 평균 8% 인상할 방침을 밝혔습니다.

이같은 우유값 인상의 원인은 원유 가격 상승때문인데요, 국산 우유값이 오르자 수입 우유들은 가격 할인을 통한 판촉전에 열을 올리고 있습니다.

두 개를 사면 하나는 50%를 할인해 줘 국산과 비슷한 수준으로 값을 내린 수입 우유도 있습니다.

<인터뷰> 광저우 시민 : "국산만 고집하지 않고 수입 우유도 같이 번갈아 마시려고요."

업계 관계자는 우유 생산 업체들의 자체 목장 운영이 꾸준히 늘고 있어 내년 2분기에는 우유값 상승세가 진정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 중국산 우유 가격 상승, 수입 분유는 할인 판촉
    • 입력 2013-12-02 09:49:49
    • 수정2013-12-02 09:57:33
    930뉴스
<앵커 멘트>

중국산 우유 값이 큰 폭으로 오르고 있습니다.

일부 유제품 생산업체들은 원유를 구하지 못하는 상황까지 벌어지고 있습니다.

소비자들은 수입 우유로 눈을 돌리고 있습니다.

<리포트>

중국의 대표적인 우유 생산 업체 멍니우, 한 통에 55위안과 60위안하던 우유값을 각각 5위안씩 올렸습니다.

아직 가격을 올리지 않은 업체들도 다음달부터 평균 8% 인상할 방침을 밝혔습니다.

이같은 우유값 인상의 원인은 원유 가격 상승때문인데요, 국산 우유값이 오르자 수입 우유들은 가격 할인을 통한 판촉전에 열을 올리고 있습니다.

두 개를 사면 하나는 50%를 할인해 줘 국산과 비슷한 수준으로 값을 내린 수입 우유도 있습니다.

<인터뷰> 광저우 시민 : "국산만 고집하지 않고 수입 우유도 같이 번갈아 마시려고요."

업계 관계자는 우유 생산 업체들의 자체 목장 운영이 꾸준히 늘고 있어 내년 2분기에는 우유값 상승세가 진정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