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장성택 처형 향후 정세?
“북, 방사포 집중 배치…3월 전 대남 도발 가능”
입력 2013.12.23 (21:13) 수정 2013.12.23 (21:5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그러면서 북한의 대남 도발 가능성이 다시 한 번 제기됐습니다.

북한은 이미 서북 5도에 포병부대를 증가했고, 추가 핵실험 가능성도 크다는 겁니다.

계속해서 국현호 기자입니다.

<리포트>

북한이 언제라도 4차 핵실험을 할 수 있다고 남재준 국정원장이 보고했습니다.

당장은 징후가 없지만 언제든지 실행에 옮길 수 있는 능력을 갖췄다는 얘기입니다.

<녹취> 정청래(민주당 정보위 간사) : "4차 핵실험이라든가 이런 부분에 대한 특이한 징후는 없으나 언제든지 할 수 있는 준비는 마친 것 같다"

최룡해 총정치국장이 지난 5월 중국 방문때 4차 핵실험을 통보했는지 여부는 아직 알 수 없다고 국정원은 밝혔습니다.

국정원은 북한이 내년 1/4분기중에 대남 도발을 할 가능성을 높게 봤습니다.

북한이 최근 서북 5도에 방사포를 집중배치 하는 등 도발 징후를 보인다는 분석입니다.

<녹취> 조원진(새누리당 정보위 간사) : "내부 불만을 외부로 돌리기 위한 것이고, 서북 5도에 대한 포병 부대의 증강..."

국정원은 방사포 집중 배치후 더 이상의 특이 행동은 포착 되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김관진 국방 장관도 지난 13일 국회 보고에서 북한이 충성 경쟁 등 오판할 가능성이 있다며 내년초 도발 가능성을 언급했습니다.

KBS 뉴스 국현호입니다.
  • “북, 방사포 집중 배치…3월 전 대남 도발 가능”
    • 입력 2013-12-23 21:15:21
    • 수정2013-12-23 21:51:42
    뉴스 9
<앵커 멘트>

그러면서 북한의 대남 도발 가능성이 다시 한 번 제기됐습니다.

북한은 이미 서북 5도에 포병부대를 증가했고, 추가 핵실험 가능성도 크다는 겁니다.

계속해서 국현호 기자입니다.

<리포트>

북한이 언제라도 4차 핵실험을 할 수 있다고 남재준 국정원장이 보고했습니다.

당장은 징후가 없지만 언제든지 실행에 옮길 수 있는 능력을 갖췄다는 얘기입니다.

<녹취> 정청래(민주당 정보위 간사) : "4차 핵실험이라든가 이런 부분에 대한 특이한 징후는 없으나 언제든지 할 수 있는 준비는 마친 것 같다"

최룡해 총정치국장이 지난 5월 중국 방문때 4차 핵실험을 통보했는지 여부는 아직 알 수 없다고 국정원은 밝혔습니다.

국정원은 북한이 내년 1/4분기중에 대남 도발을 할 가능성을 높게 봤습니다.

북한이 최근 서북 5도에 방사포를 집중배치 하는 등 도발 징후를 보인다는 분석입니다.

<녹취> 조원진(새누리당 정보위 간사) : "내부 불만을 외부로 돌리기 위한 것이고, 서북 5도에 대한 포병 부대의 증강..."

국정원은 방사포 집중 배치후 더 이상의 특이 행동은 포착 되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김관진 국방 장관도 지난 13일 국회 보고에서 북한이 충성 경쟁 등 오판할 가능성이 있다며 내년초 도발 가능성을 언급했습니다.

KBS 뉴스 국현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