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경제혁신 3개년 계획안 2월 말까지 수립”
입력 2014.01.07 (21:03) 수정 2014.01.07 (21:1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정부도 후속 조치 마련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다음 달까지 경제 혁신 3개년 계획의 구체적인 실행 방안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조빛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이 경제혁신 3개년 계획을 제시한 다음날 열린 새해 첫 경제관계장관회의.

현오석 부총리는 올해를 우리 경제가 대약진하는 출발점으로 만들겠다고 말했습니다.

이를 위해 다음달 말까지 경제혁신 3개년 계획의 구체적인 실행방안을 마련해 추진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인터뷰> 현오석(부총리) : "경제혁신 3개년 계획을 통해서 비장한 각오로 우리 경제에 내재된 문제점들을 혁신해 나가고자 합니다."

실행방안은 '튼튼한 경제, 역동적인 혁신경제, 내수·수출 균형경제'의 3대 전략을 중심으로 마련됩니다.

또 연도별 성장 목표와 실천전략 등이 담길 전망입니다.

연평균 성장률 목표는 약 4%.

해마다 물가가 2% 정도 오르고 환율이 1.5% 떨어진다고 가정하면 박대통령 임기 내에 국민소득 3만 달러를 넘어서 2020년으로 예상되는 4만 달러 시대의 토대를 만들 수 있다는 게 정부의 계산입니다.

이런 목표 달성을 위해선 우리 경제 체질을 혁신적으로 바꿔야 합니다.

<인터뷰> 신민영(LG경제연구원) : "원화 강세의 충격을 이겨내고, 그리고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수 있는 서비스 산업의 고부가가치화와 같은 질적인 변화가 필요하다고 봅니다."

정부는 이 같은 질적인 변화를 앞당기기 위해 각종 규제도 서둘러 풀 계획입니다.

KBS 뉴스 조빛나입니다.
  • 정부 “경제혁신 3개년 계획안 2월 말까지 수립”
    • 입력 2014-01-07 21:04:11
    • 수정2014-01-07 21:16:57
    뉴스 9
<앵커 멘트>

정부도 후속 조치 마련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다음 달까지 경제 혁신 3개년 계획의 구체적인 실행 방안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조빛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이 경제혁신 3개년 계획을 제시한 다음날 열린 새해 첫 경제관계장관회의.

현오석 부총리는 올해를 우리 경제가 대약진하는 출발점으로 만들겠다고 말했습니다.

이를 위해 다음달 말까지 경제혁신 3개년 계획의 구체적인 실행방안을 마련해 추진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인터뷰> 현오석(부총리) : "경제혁신 3개년 계획을 통해서 비장한 각오로 우리 경제에 내재된 문제점들을 혁신해 나가고자 합니다."

실행방안은 '튼튼한 경제, 역동적인 혁신경제, 내수·수출 균형경제'의 3대 전략을 중심으로 마련됩니다.

또 연도별 성장 목표와 실천전략 등이 담길 전망입니다.

연평균 성장률 목표는 약 4%.

해마다 물가가 2% 정도 오르고 환율이 1.5% 떨어진다고 가정하면 박대통령 임기 내에 국민소득 3만 달러를 넘어서 2020년으로 예상되는 4만 달러 시대의 토대를 만들 수 있다는 게 정부의 계산입니다.

이런 목표 달성을 위해선 우리 경제 체질을 혁신적으로 바꿔야 합니다.

<인터뷰> 신민영(LG경제연구원) : "원화 강세의 충격을 이겨내고, 그리고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수 있는 서비스 산업의 고부가가치화와 같은 질적인 변화가 필요하다고 봅니다."

정부는 이 같은 질적인 변화를 앞당기기 위해 각종 규제도 서둘러 풀 계획입니다.

KBS 뉴스 조빛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