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소치 동계올림픽
‘입장 바뀐 맞수’ 이상화 vs 볼프 승자는?
입력 2014.01.17 (21:49) 수정 2014.01.17 (22:1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여자 스피드 스케이팅의 최고 라이벌 이상화와 예니 볼프가 소치 올림픽에서 최후의 결전을 앞두고 있습니다.

4년 전과는 입장이 바뀌어 이번엔 예니 볼프가 이상화의 아성에 도전하게 됐습니다.

이진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밴쿠버에서 신예 이상화가 최강이었던 예니 볼프를 이긴 건 충격적인 사건이었습니다.

올림픽 이후 본격적인 라이벌전이 펼쳐졌습니다.

처음 2년 동안 치열한 맞대결에서 이상화가 14승 12패로 근소하게 앞섰습니다.

최근 두 시즌 동안 볼프를 압도한 이상화는 개인 최고 기록 격차도 0.64초로 늘렸습니다.

하지만, 이상화는 방심하지 않습니다.

<인터뷰> 이상화(스피드 국가대표) : "독일, 중국, 네덜란드 선수들이 많이 올라오기 때문에 신경써야할 거 같아요."

이상화가 신기록 행진을 벌이는 사이 볼프는 36살이라는 나이의 무게를 실감했습니다.

그래도 4번이나 2위에 오른 백전노장은 자신의 4번째 올림픽에서 이상화의 아성에 도전합니다.

<인터뷰> 예니 볼프 : "이상화는 코너와 테크닉, 힘이 넘치는 스케이팅을 합니다. 정말 빠른 선수입니다."

마지막 피날레를 준비하는 볼프와 전설에 도전하는 이상화의 최후의 결전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진석입니다.
  • ‘입장 바뀐 맞수’ 이상화 vs 볼프 승자는?
    • 입력 2014-01-17 21:49:57
    • 수정2014-01-17 22:15:02
    뉴스 9
<앵커 멘트>

여자 스피드 스케이팅의 최고 라이벌 이상화와 예니 볼프가 소치 올림픽에서 최후의 결전을 앞두고 있습니다.

4년 전과는 입장이 바뀌어 이번엔 예니 볼프가 이상화의 아성에 도전하게 됐습니다.

이진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밴쿠버에서 신예 이상화가 최강이었던 예니 볼프를 이긴 건 충격적인 사건이었습니다.

올림픽 이후 본격적인 라이벌전이 펼쳐졌습니다.

처음 2년 동안 치열한 맞대결에서 이상화가 14승 12패로 근소하게 앞섰습니다.

최근 두 시즌 동안 볼프를 압도한 이상화는 개인 최고 기록 격차도 0.64초로 늘렸습니다.

하지만, 이상화는 방심하지 않습니다.

<인터뷰> 이상화(스피드 국가대표) : "독일, 중국, 네덜란드 선수들이 많이 올라오기 때문에 신경써야할 거 같아요."

이상화가 신기록 행진을 벌이는 사이 볼프는 36살이라는 나이의 무게를 실감했습니다.

그래도 4번이나 2위에 오른 백전노장은 자신의 4번째 올림픽에서 이상화의 아성에 도전합니다.

<인터뷰> 예니 볼프 : "이상화는 코너와 테크닉, 힘이 넘치는 스케이팅을 합니다. 정말 빠른 선수입니다."

마지막 피날레를 준비하는 볼프와 전설에 도전하는 이상화의 최후의 결전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진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