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올 겨울 최악의 스모그 발생…기준치 25배 초과
입력 2014.01.18 (09:08) 수정 2014.01.18 (11:56) 특파원 현장보고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국내 초미세먼지의 진앙지죠?

중국 베이징에서 올 겨울 최악의 스모그가 또다시 발생했는데요.

무려 세계보건기구 기준치의 25배 수준을 초과했습니다.

일부 도로구간이 폐쇄되고 외출 자제령이 내려지는 등 비상이 걸렸습니다.

다음은 대륙별 날씨입니다.

오늘 서울을 포함한 전국은 구름만 간간이 지나겠고 추위도 주춤하겠습니다.

시드니는 맑겠고 낮기온 30도를 웃돌겠습니다.

두바이와 카이로는 맑겠습니다. 케이프타운은 1년 내내 온화한 기후인데요. 오늘도 낮기온 26도까지 올라 덥겠습니다.

모스크바는 맑겠고 종일 영하 15도 안팎에 맴돌면서 춥겠습니다.

남미는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브라질 상파울루 낮기온 30도 가까이 오르겠습니다.

특파원 현장보고의 세계날씨였습니다.
  • 중국, 올 겨울 최악의 스모그 발생…기준치 25배 초과
    • 입력 2014-01-18 09:12:55
    • 수정2014-01-18 11:56:59
    특파원 현장보고
국내 초미세먼지의 진앙지죠?

중국 베이징에서 올 겨울 최악의 스모그가 또다시 발생했는데요.

무려 세계보건기구 기준치의 25배 수준을 초과했습니다.

일부 도로구간이 폐쇄되고 외출 자제령이 내려지는 등 비상이 걸렸습니다.

다음은 대륙별 날씨입니다.

오늘 서울을 포함한 전국은 구름만 간간이 지나겠고 추위도 주춤하겠습니다.

시드니는 맑겠고 낮기온 30도를 웃돌겠습니다.

두바이와 카이로는 맑겠습니다. 케이프타운은 1년 내내 온화한 기후인데요. 오늘도 낮기온 26도까지 올라 덥겠습니다.

모스크바는 맑겠고 종일 영하 15도 안팎에 맴돌면서 춥겠습니다.

남미는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브라질 상파울루 낮기온 30도 가까이 오르겠습니다.

특파원 현장보고의 세계날씨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