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신흥국 위기 우려로 코스피 장중 1,900선 붕괴
입력 2014.01.27 (17:00) 수정 2014.01.27 (17:41)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신흥국 금융 위기 우려가 일면서 코스피가 1910선으로 밀렸습니다.

아시아 주요 증시도 일제히 하락하는 등 미국의 양적완화 축소에 따른 세계 금융시장의 불안이 가시화되는 분위깁니다.

양성모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신흥국 위기론에 코스피가 1910선으로 밀려났습니다.

코스피는 오늘 개장 즉시 40포인트 넘게 하락하며 한때 올 들어 처음으로 1,900선이 무너졌습니다.

특히 외국인들이 5천억 원가량을 매도해 대규모 팔자에 나섰습니다.

외국인 주식 매도 등으로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지난 금요일보다 1달러에 3원 20전 오른 1,083원 60전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아시아 주요 증시도 일제히 하락세를 나타냈습니다.

일본 증시는 2.5% 급락했고, 홍콩 증시도 1.98% 타이완 증시는 1.57% 하락했습니다.

싱가포르와 인도네시아, 필리핀 증시도 하락세를 나타내고 있습니다.

아시아 금융시장의 동반 약세는 미국의 양적 완화 축소 여파로 신흥국 중심으로 경제위기 우려가 커지고 있는데 따른 것으로 분석됩니다.

우리 금융당국도 금융시장 점검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우리 경제는 사상 최대 경상수지 흑자 행진에다 3천억 달러가 넘는 외환보유액 등으로 기초 여건이 튼튼하지만, 일시적인 충격 가능성은 배제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금융당국은 특히 신흥시장 불안이 장기화될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설 연휴기간에도 비상근무를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양성모입니다.
  • 신흥국 위기 우려로 코스피 장중 1,900선 붕괴
    • 입력 2014-01-27 17:01:55
    • 수정2014-01-27 17:41:57
    뉴스 5
<앵커 멘트>

신흥국 금융 위기 우려가 일면서 코스피가 1910선으로 밀렸습니다.

아시아 주요 증시도 일제히 하락하는 등 미국의 양적완화 축소에 따른 세계 금융시장의 불안이 가시화되는 분위깁니다.

양성모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신흥국 위기론에 코스피가 1910선으로 밀려났습니다.

코스피는 오늘 개장 즉시 40포인트 넘게 하락하며 한때 올 들어 처음으로 1,900선이 무너졌습니다.

특히 외국인들이 5천억 원가량을 매도해 대규모 팔자에 나섰습니다.

외국인 주식 매도 등으로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지난 금요일보다 1달러에 3원 20전 오른 1,083원 60전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아시아 주요 증시도 일제히 하락세를 나타냈습니다.

일본 증시는 2.5% 급락했고, 홍콩 증시도 1.98% 타이완 증시는 1.57% 하락했습니다.

싱가포르와 인도네시아, 필리핀 증시도 하락세를 나타내고 있습니다.

아시아 금융시장의 동반 약세는 미국의 양적 완화 축소 여파로 신흥국 중심으로 경제위기 우려가 커지고 있는데 따른 것으로 분석됩니다.

우리 금융당국도 금융시장 점검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우리 경제는 사상 최대 경상수지 흑자 행진에다 3천억 달러가 넘는 외환보유액 등으로 기초 여건이 튼튼하지만, 일시적인 충격 가능성은 배제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금융당국은 특히 신흥시장 불안이 장기화될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설 연휴기간에도 비상근무를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양성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