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소비 위축 선제적 대응…7조 8천억 투입”
입력 2014.05.09 (19:01) 수정 2014.05.09 (22:05)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정부는 경제심리의 위축을 막기위해 2분기에 7조 원 이상의 예산을 더 쓰기로 했습니다.

특히 진도와 안산 등의 피해지역은 물론 여행 등 취약 업종에 대해서는 각종 지원과 함께 세금 납부도 늦춰주기로 했습니다.

자세한 대책 내용 임승창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정부 대책의 핵심은 소비 심리 위축이 경기 회복세를 늦추지 않도록 하는 것입니다.

이를 위해 먼저 공공부문 투자를 당초 계획보다 늘리기로 했습니다.

2분기 재정집행 규모를 7조 8천억 원 더 늘리고, 공공기관들의 하반기 투자도 상반기로 앞당기겠다는 것입니다.

산업은행 등에서 제공하는 각종 정책금융도 조기 집행 대상입니다.

특히 영업에 차질이 있는 취약 업종에 대한 지원대책도 마련했습니다.

여행과 운송·숙박 업체에 대해서 관광진흥 개발기금 등을 활용해 750억 원을 낮은 이자율로 지원하고, 종합소득세 등의 납부기한도 아홉달까지 연장해주기로 했습니다.

전남 진도군의 피해 어민과 경기도 안산의 영세사업자들에게는 부가가치세 납부를 석 달간 일괄 연장하고, 소상공인 정책자금도 우선 지원합니다.

또 현장금융지원반도 설치해 피해 어민과 중소기업의 대출 만기 연장 등이 쉽게 이뤄지도록 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임승창입니다.
  • 정부 “소비 위축 선제적 대응…7조 8천억 투입”
    • 입력 2014-05-09 19:03:20
    • 수정2014-05-09 22:05:30
    뉴스 7
<앵커 멘트>

정부는 경제심리의 위축을 막기위해 2분기에 7조 원 이상의 예산을 더 쓰기로 했습니다.

특히 진도와 안산 등의 피해지역은 물론 여행 등 취약 업종에 대해서는 각종 지원과 함께 세금 납부도 늦춰주기로 했습니다.

자세한 대책 내용 임승창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정부 대책의 핵심은 소비 심리 위축이 경기 회복세를 늦추지 않도록 하는 것입니다.

이를 위해 먼저 공공부문 투자를 당초 계획보다 늘리기로 했습니다.

2분기 재정집행 규모를 7조 8천억 원 더 늘리고, 공공기관들의 하반기 투자도 상반기로 앞당기겠다는 것입니다.

산업은행 등에서 제공하는 각종 정책금융도 조기 집행 대상입니다.

특히 영업에 차질이 있는 취약 업종에 대한 지원대책도 마련했습니다.

여행과 운송·숙박 업체에 대해서 관광진흥 개발기금 등을 활용해 750억 원을 낮은 이자율로 지원하고, 종합소득세 등의 납부기한도 아홉달까지 연장해주기로 했습니다.

전남 진도군의 피해 어민과 경기도 안산의 영세사업자들에게는 부가가치세 납부를 석 달간 일괄 연장하고, 소상공인 정책자금도 우선 지원합니다.

또 현장금융지원반도 설치해 피해 어민과 중소기업의 대출 만기 연장 등이 쉽게 이뤄지도록 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임승창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