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시 “지하철 노후 차량 2022년까지 교체”
입력 2014.05.09 (21:16) 수정 2014.05.09 (22:0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같은 지하철 안전사고를 막기 위해 서울시는 오는 2022년까지 노후 전동차를 교체하고 사고 발생 뒤 5분 이내에 초기 대응을 완료하는 내용 등이 담긴 지하철 운영 개선방안을 발표했습니다.

서울시는 또 현재 각 호선별로 운영되는 관제센터를 통합 운영하고, 차량. 신호 등 안전과 직결되는 업무는 외주 대신 직영이나 자회사로 바꾸겠다고 밝혔습니다.
  • 서울시 “지하철 노후 차량 2022년까지 교체”
    • 입력 2014-05-09 21:17:51
    • 수정2014-05-09 22:04:45
    뉴스 9
이같은 지하철 안전사고를 막기 위해 서울시는 오는 2022년까지 노후 전동차를 교체하고 사고 발생 뒤 5분 이내에 초기 대응을 완료하는 내용 등이 담긴 지하철 운영 개선방안을 발표했습니다.

서울시는 또 현재 각 호선별로 운영되는 관제센터를 통합 운영하고, 차량. 신호 등 안전과 직결되는 업무는 외주 대신 직영이나 자회사로 바꾸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