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몰리나, 1골 1도움 ‘패배 위기서 구하다’
입력 2014.07.05 (21:33) 수정 2014.07.05 (22:3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월드컵 휴식기를 마치고 재개한 K리그 클래식에서 서울의 몰리나가 한골 도움 하나를 기록하며 팀을 패배 위기에서 구했습니다.

<리포트>

콜롬비아의 국가대표를 지내기도 한 서울의 몰리나는 전남과의 경기에서 전반 44분 오스마르의 골을 도운데 이어 후반 39분에는 동점골을 터뜨렸습니다.

서울은 몰리나의 활약으로 전남과 2대 2로 비겼습니다.

포항과 제주, 수원과 경남은 득점없이 비겼습니다.
  • 몰리나, 1골 1도움 ‘패배 위기서 구하다’
    • 입력 2014-07-05 21:30:06
    • 수정2014-07-05 22:37:48
    뉴스 9
<앵커 멘트>

월드컵 휴식기를 마치고 재개한 K리그 클래식에서 서울의 몰리나가 한골 도움 하나를 기록하며 팀을 패배 위기에서 구했습니다.

<리포트>

콜롬비아의 국가대표를 지내기도 한 서울의 몰리나는 전남과의 경기에서 전반 44분 오스마르의 골을 도운데 이어 후반 39분에는 동점골을 터뜨렸습니다.

서울은 몰리나의 활약으로 전남과 2대 2로 비겼습니다.

포항과 제주, 수원과 경남은 득점없이 비겼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