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판교 공연장 붕괴 사고
김무성 “전국 환풍구 실태 파악해 대책 강구하겠다”
입력 2014.10.18 (17:22) 수정 2014.10.18 (17:22) 연합뉴스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18일 판교테크노밸리 환풍구 추락사고와 관련해 "세월호 참사 이후 대통령께서 국민의 생명과 안전과 관련한 의지를 피력한 지 얼마 되지 않아 이런 사고가 나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검은색 정장 차림으로 이날 오후 4시 5분께 성남시 분당구청에서 차려진 사고 대책본부를 방문한 김 대표는 대책본부에서 20여 분간 보고를 받고 나와 취재진 앞에서 이같이 말했다.

김 대표는 "전혀 예기치 않은 불의의 사고로 희생된 분들의 명복을 빌고 부상자들의 빠른 쾌유를 빈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 생활 도처에 있는 통풍구의 안전관리가 새로운 문제로 대두했다"며 "이런 사고를 막도록 안전행정부에 전국 현황 및 실태 파악을 부탁해놓았다"고 했다.

이어 "통풍구에 사람이 올라가도 무게를 견딜 수 있도록 설계치가 반영돼 있는지 등을 당 차원에서 종합 점검해 대책을 강구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사고 피해자들의 보상 문제는 대책본부가 대책을 세우고 있는 만큼 당도 적극적으로 뒷받침하겠다고도 했다.
  • 김무성 “전국 환풍구 실태 파악해 대책 강구하겠다”
    • 입력 2014-10-18 17:22:13
    • 수정2014-10-18 17:22:38
    연합뉴스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18일 판교테크노밸리 환풍구 추락사고와 관련해 "세월호 참사 이후 대통령께서 국민의 생명과 안전과 관련한 의지를 피력한 지 얼마 되지 않아 이런 사고가 나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검은색 정장 차림으로 이날 오후 4시 5분께 성남시 분당구청에서 차려진 사고 대책본부를 방문한 김 대표는 대책본부에서 20여 분간 보고를 받고 나와 취재진 앞에서 이같이 말했다.

김 대표는 "전혀 예기치 않은 불의의 사고로 희생된 분들의 명복을 빌고 부상자들의 빠른 쾌유를 빈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 생활 도처에 있는 통풍구의 안전관리가 새로운 문제로 대두했다"며 "이런 사고를 막도록 안전행정부에 전국 현황 및 실태 파악을 부탁해놓았다"고 했다.

이어 "통풍구에 사람이 올라가도 무게를 견딜 수 있도록 설계치가 반영돼 있는지 등을 당 차원에서 종합 점검해 대책을 강구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사고 피해자들의 보상 문제는 대책본부가 대책을 세우고 있는 만큼 당도 적극적으로 뒷받침하겠다고도 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