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농구 팬들을 즐겁게! 동영상 마케팅 ‘대세’
입력 2014.10.20 (21:49) 수정 2014.10.21 (07:3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프로농구 구단들이 관중들에게 재밌는 볼거리를 제공하기위해 다양한 아이디어를 동원하고 있습니다.

최근엔 영화를 재밌게 패러디하거나 선수들이 출연하는 동영상 마케팅으로 팬들을 즐겁게 하고 있는데요,

심병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1쿼터가 끝난 후 전광판에 '모비스 명작극장'이 소개됩니다.

영화 속 주인공 히틀러가 갑자기 열변을 토합니다.

<녹취> "그들은 모비스야! 선수단을 한 명씩 봐! 전 시즌에 비해 어떻게 변했는지!"

모비스 구단이 올 시즌 처음 제작한 이 패러디 영상은 페이스북 등 SNS를 통해서도 많은 웃음을 전달했습니다.

<인터뷰> 홍설미 : "처음에 봤을 때 이게 뭐지 했어요. 히틀러 통해 비유한 게 재미있었어요."

전광판 속 SK의 선수들이 우스꽝스런 연기를 펼치며 바뀐 규칙을 친절하게 설명해 줍니다.

<녹취> "이번 시즌부터는 심판에게 모든 어필은 주장만이 할 수 있습니다."

프로농구 경기장엔 요즘 이처럼 참신한 아이디어로 제작된 전광판 동영상들이 대세입니다.

패러디 영상물과 선수들의 참여도도 늘어 팬들은 훨씬 농구와 가까와 집니다.

<인터뷰> 주현섭 : "어떻게 하면 팬들에게 좀 더 많은 재미를 선사할까 고민하면서 동영상을 제작하려고 한다."

재미와 웃음, 여기에 정보까지..

프로농구장에는 선수들의 화려한 경기는 물론 눈도 즐겁게 해주는 다양한 볼거리들도 진화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심병일입니다.
  • 농구 팬들을 즐겁게! 동영상 마케팅 ‘대세’
    • 입력 2014-10-20 21:50:17
    • 수정2014-10-21 07:30:23
    뉴스 9
<앵커 멘트>

프로농구 구단들이 관중들에게 재밌는 볼거리를 제공하기위해 다양한 아이디어를 동원하고 있습니다.

최근엔 영화를 재밌게 패러디하거나 선수들이 출연하는 동영상 마케팅으로 팬들을 즐겁게 하고 있는데요,

심병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1쿼터가 끝난 후 전광판에 '모비스 명작극장'이 소개됩니다.

영화 속 주인공 히틀러가 갑자기 열변을 토합니다.

<녹취> "그들은 모비스야! 선수단을 한 명씩 봐! 전 시즌에 비해 어떻게 변했는지!"

모비스 구단이 올 시즌 처음 제작한 이 패러디 영상은 페이스북 등 SNS를 통해서도 많은 웃음을 전달했습니다.

<인터뷰> 홍설미 : "처음에 봤을 때 이게 뭐지 했어요. 히틀러 통해 비유한 게 재미있었어요."

전광판 속 SK의 선수들이 우스꽝스런 연기를 펼치며 바뀐 규칙을 친절하게 설명해 줍니다.

<녹취> "이번 시즌부터는 심판에게 모든 어필은 주장만이 할 수 있습니다."

프로농구 경기장엔 요즘 이처럼 참신한 아이디어로 제작된 전광판 동영상들이 대세입니다.

패러디 영상물과 선수들의 참여도도 늘어 팬들은 훨씬 농구와 가까와 집니다.

<인터뷰> 주현섭 : "어떻게 하면 팬들에게 좀 더 많은 재미를 선사할까 고민하면서 동영상을 제작하려고 한다."

재미와 웃음, 여기에 정보까지..

프로농구장에는 선수들의 화려한 경기는 물론 눈도 즐겁게 해주는 다양한 볼거리들도 진화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심병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