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림픽대로 승합차 전복…1명 사망·7명 중상
입력 2014.10.30 (12:10) 수정 2014.10.30 (13:04)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올림픽대로에서 승합차가 중앙분리대를 들이받아 1명이 숨지고 7명이 크게 다쳤습니다.

인천공항 활주로에서 작업중이던 항공기 견인차량의 타이어가 터져 터미널 유리창 일부가 파손되기도 했습니다.

밤사이 사건사고 이슬기 기자입니다.

<리포트>

유리창이 모두 깨지고 찌그러진 승합차가 견인차에 끌려갑니다.

오늘 새벽 6시쯤 반포대교 남단의 올림픽대로 지하차도를 들어서던 승합차가 중앙분리대를 들이받고 뒤집혔습니다.

이 사고로 승합차에 탔던 50대 남성 1명이 숨지고, 나머지 7명이 크게 다쳐 근처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녹취> 경찰 관계자 : "조선족 건축현장 목수 일하는 현장 나가는 사람들이에요. 새벽 일찍 나가잖아요."

구조 작업과 사고 처리를 위해 올림픽대로 미사리 방향 2개 차로가 1시간 가량 통제됐고, 이 영향으로 출근길 극심한 교통정체가 빚어지기도 했습니다.

어젯밤 10시 50분쯤에는 서울시 독산동의 한 모형 제조 공장에서 전기 과부하가 원인으로 추정되는 불이나 10분만에 진화됐습니다.

이 불로 공장 내부에 있던 자동 선반 기계 등이 타 소방서 추산 천만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인천국제공항 여객터미널 창문 이곳저곳이 깨져 있습니다.

어제 저녁 7시쯤 인천국제공항 활주로에서 작업중이던 비행기 견인차량의 타이어가 큰 폭음과 함께 터졌습니다.

<녹취> 원규연(목격자) : "갑자기 폭발음이 들리고, 유리창이 깨졌어요. 건물이 움직일 정도로 컸어요."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타이어 파편이 날려 유리창 일부가 깨지고 세부행 여객기 1대의 출발이 30분가량 지연됐습니다.

KBS 뉴스 이슬기입니다.
  • 올림픽대로 승합차 전복…1명 사망·7명 중상
    • 입력 2014-10-30 12:12:01
    • 수정2014-10-30 13:04:05
    뉴스 12
<앵커 멘트>

올림픽대로에서 승합차가 중앙분리대를 들이받아 1명이 숨지고 7명이 크게 다쳤습니다.

인천공항 활주로에서 작업중이던 항공기 견인차량의 타이어가 터져 터미널 유리창 일부가 파손되기도 했습니다.

밤사이 사건사고 이슬기 기자입니다.

<리포트>

유리창이 모두 깨지고 찌그러진 승합차가 견인차에 끌려갑니다.

오늘 새벽 6시쯤 반포대교 남단의 올림픽대로 지하차도를 들어서던 승합차가 중앙분리대를 들이받고 뒤집혔습니다.

이 사고로 승합차에 탔던 50대 남성 1명이 숨지고, 나머지 7명이 크게 다쳐 근처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녹취> 경찰 관계자 : "조선족 건축현장 목수 일하는 현장 나가는 사람들이에요. 새벽 일찍 나가잖아요."

구조 작업과 사고 처리를 위해 올림픽대로 미사리 방향 2개 차로가 1시간 가량 통제됐고, 이 영향으로 출근길 극심한 교통정체가 빚어지기도 했습니다.

어젯밤 10시 50분쯤에는 서울시 독산동의 한 모형 제조 공장에서 전기 과부하가 원인으로 추정되는 불이나 10분만에 진화됐습니다.

이 불로 공장 내부에 있던 자동 선반 기계 등이 타 소방서 추산 천만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인천국제공항 여객터미널 창문 이곳저곳이 깨져 있습니다.

어제 저녁 7시쯤 인천국제공항 활주로에서 작업중이던 비행기 견인차량의 타이어가 큰 폭음과 함께 터졌습니다.

<녹취> 원규연(목격자) : "갑자기 폭발음이 들리고, 유리창이 깨졌어요. 건물이 움직일 정도로 컸어요."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타이어 파편이 날려 유리창 일부가 깨지고 세부행 여객기 1대의 출발이 30분가량 지연됐습니다.

KBS 뉴스 이슬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