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스트리아 뮤지컬’ 국내에서 인기…비결은?
입력 2014.11.02 (21:29) 수정 2014.11.02 (22:0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뮤지컬의 본고장하면 미국이나 영국을 떠올리게 되는데요?

최근엔 다소 생소한 오스트리아에서 온 뮤지컬이 국내에서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박대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녹취> "모두 안부를 전해요. 촛불 가득한 아름다운 이곳에서..."

화려한 궁중 무도회가 뮤지컬 무대로 옮겨졌습니다.

<녹취> "레베카~~~"

회전하는 무대를 배경으로 울리는 중독성 강한 멜로디는 눈과 귀를 사로잡습니다.

오스트리아에서 활동해 온 작곡가 르베이의 작품 세 편이 서울의 세 곳에서 동시에 공연되고 있습니다.

<인터뷰> 김지현(서울 노원구) : "다른 뮤지컬보다 화려하고 리얼한 느낌이 좋습니다."

오스트리아 오페라 특유의 재치 넘치는 무대 전환과 감성적인 음악이 돋보입니다.

여기에 한국인 감성에 맞춰 많은 부분이 수정됐습니다.

원작 작곡가와 작사가가 참여해 의상은 더 화려하게, 등장인물이나 줄거리도 알기 쉽게 바꿨습니다.

<인터뷰> 원종원(뮤지컬 평론가) : "현지에 있는 예술가들, 혹은 배우들과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서 쉽게 접할 수 있는 작품들을 만들어냈다. 이것이 오스트리아 뮤지컬이 만든 교훈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오스트리아 뮤지컬의 성공은 해외 진출을 준비하는 우리 뮤지컬계에 본보기가 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대기입니다.
  • ‘오스트리아 뮤지컬’ 국내에서 인기…비결은?
    • 입력 2014-11-02 21:30:26
    • 수정2014-11-02 22:05:17
    뉴스 9
<앵커 멘트>

뮤지컬의 본고장하면 미국이나 영국을 떠올리게 되는데요?

최근엔 다소 생소한 오스트리아에서 온 뮤지컬이 국내에서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박대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녹취> "모두 안부를 전해요. 촛불 가득한 아름다운 이곳에서..."

화려한 궁중 무도회가 뮤지컬 무대로 옮겨졌습니다.

<녹취> "레베카~~~"

회전하는 무대를 배경으로 울리는 중독성 강한 멜로디는 눈과 귀를 사로잡습니다.

오스트리아에서 활동해 온 작곡가 르베이의 작품 세 편이 서울의 세 곳에서 동시에 공연되고 있습니다.

<인터뷰> 김지현(서울 노원구) : "다른 뮤지컬보다 화려하고 리얼한 느낌이 좋습니다."

오스트리아 오페라 특유의 재치 넘치는 무대 전환과 감성적인 음악이 돋보입니다.

여기에 한국인 감성에 맞춰 많은 부분이 수정됐습니다.

원작 작곡가와 작사가가 참여해 의상은 더 화려하게, 등장인물이나 줄거리도 알기 쉽게 바꿨습니다.

<인터뷰> 원종원(뮤지컬 평론가) : "현지에 있는 예술가들, 혹은 배우들과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서 쉽게 접할 수 있는 작품들을 만들어냈다. 이것이 오스트리아 뮤지컬이 만든 교훈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오스트리아 뮤지컬의 성공은 해외 진출을 준비하는 우리 뮤지컬계에 본보기가 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대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