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청계천 수만 불빛의 향연…서울빛초롱축제 내일 개막
입력 2014.11.06 (21:17) 수정 2014.11.06 (21:29)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깊어가는 가을밤을 더욱 아름답게 빛낼 서울 빛초롱축제가 청계천에서 내일부터 시작됩니다.

그 현장에 미리 가 보겠습니다.

김나나 기자, 개막은 내일부터지만 벌써 불이 켜져 있군요?

<리포트>

네, 밤이 깊었지만 이곳 청계광장은 그 어느 때보다 화려합니다.

내일 공식 개막하는 축제를 위해서 지금은 사전 점등 작업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올해 축제는 청계광장에서 수표교까지 청계천 물길을 따라 약 1.2킬로미터 구간에서 '서울의 빛나는 세계유산'이란 주제로 진행되는데요.

창덕궁 인정전을 비롯해서 조선왕조 의궤 등 서울의 대표 문화유산들이 빛으로 형상화됐습니다.

특히 광통교 부근에는 시민과 외국인 관광객들의 소망을 담은 8미터 높이의 소망트리도 전시됐습니다.

<인터뷰> 이재신(서울 영등포구) : "아기가 불빛을 보고 정말 좋아하고요. 이 가을 날씨와 정말 잘 어울리는 거 같아요."

<인터뷰> 친 페이 팽(말레이시아) : "천국에 와 있는 듯한 느낌이 들어요. 아름다운 등불 축제가 열리는 멋진 곳입니다."

지난해까지 서울등축제로 진행됐던 이 행사는 진주남강유등축제를 모방했다는 논란이 일면서 올해부터는 이름도 바꾸고 내용도 차별화했습니다.

축제는 오는 23일까지 17일동안 매일 오후 5시부터 11시까지 진행됩니다.

지금까지 서울 청계광장에서 KBS 뉴스 김나나입니다.
  • 청계천 수만 불빛의 향연…서울빛초롱축제 내일 개막
    • 입력 2014-11-06 21:18:48
    • 수정2014-11-06 21:29:27
    뉴스 9
<앵커 멘트>

깊어가는 가을밤을 더욱 아름답게 빛낼 서울 빛초롱축제가 청계천에서 내일부터 시작됩니다.

그 현장에 미리 가 보겠습니다.

김나나 기자, 개막은 내일부터지만 벌써 불이 켜져 있군요?

<리포트>

네, 밤이 깊었지만 이곳 청계광장은 그 어느 때보다 화려합니다.

내일 공식 개막하는 축제를 위해서 지금은 사전 점등 작업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올해 축제는 청계광장에서 수표교까지 청계천 물길을 따라 약 1.2킬로미터 구간에서 '서울의 빛나는 세계유산'이란 주제로 진행되는데요.

창덕궁 인정전을 비롯해서 조선왕조 의궤 등 서울의 대표 문화유산들이 빛으로 형상화됐습니다.

특히 광통교 부근에는 시민과 외국인 관광객들의 소망을 담은 8미터 높이의 소망트리도 전시됐습니다.

<인터뷰> 이재신(서울 영등포구) : "아기가 불빛을 보고 정말 좋아하고요. 이 가을 날씨와 정말 잘 어울리는 거 같아요."

<인터뷰> 친 페이 팽(말레이시아) : "천국에 와 있는 듯한 느낌이 들어요. 아름다운 등불 축제가 열리는 멋진 곳입니다."

지난해까지 서울등축제로 진행됐던 이 행사는 진주남강유등축제를 모방했다는 논란이 일면서 올해부터는 이름도 바꾸고 내용도 차별화했습니다.

축제는 오는 23일까지 17일동안 매일 오후 5시부터 11시까지 진행됩니다.

지금까지 서울 청계광장에서 KBS 뉴스 김나나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