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세계 종교 지도자들 “현대판 노예 폐지” 선언
입력 2014.12.03 (21:24) 수정 2014.12.03 (21:5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아직도 돈에 사고 팔리고 강제노역에 시달리는 노예가 세계적으로 3,500만 명에 달한다면 믿으시겠습니까?

안타까운 현실인데요.

이들을 해방시켜야 한다며 전세계 종교지도자들이 뜻을 모았습니다.

파리 박상용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강제노역에 끌려가던 6백여 명이 방글라데시 해안경비대에 구조돼 항구로 돌아옵니다.

돈을 받고 이들을 넘기려던 일당은 검거됐습니다.

세계 곳곳에서 이뤄지는 강제노동과 인신매매,매춘...

사실상 현대판 노예제도입니다.

이 노예제도를 없애는데 전세계 종교지도자들이 힘을 모았습니다.

가톨릭, 불교, 이슬람교, 힌두교, 유대교, 성공회와 동방정교회 지도자들이 공동선언문에 서명했습니다.

<녹취> 프란치스코 교황 : "어린이를 포함해 수천만 명이 (육체적,정신적,성적으로) 반인륜적 착취를 당하고 있습니다."

국제인권단체가 발표한 현대판 노예 인구 세계지도.

짙은색일수록 노예가 많다는 뜻인데 국가별로는 인도, 대륙별로는 아프리카 대륙이 많았습니다.

3천5백만 명. 세계 인구의 0.5%를 차지합니다.

더욱 심각한 것은 이들 현대판 노예를 사고파는 규모가 갈수록 커진다는데 있습니다.

실제로 최근 영국정부의 조사결과 자국내 노예 노동자가 당초 추정치의 4배에 달했습니다.

종교지도자들은 오는 2020년을 제2의 노예해방의 해로 정하고 각 종교조직간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파리에서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 [지금 세계는] 세계 종교 지도자들 “현대판 노예 폐지” 선언
    • 입력 2014-12-03 21:25:59
    • 수정2014-12-03 21:54:16
    뉴스 9
<앵커 멘트>

아직도 돈에 사고 팔리고 강제노역에 시달리는 노예가 세계적으로 3,500만 명에 달한다면 믿으시겠습니까?

안타까운 현실인데요.

이들을 해방시켜야 한다며 전세계 종교지도자들이 뜻을 모았습니다.

파리 박상용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강제노역에 끌려가던 6백여 명이 방글라데시 해안경비대에 구조돼 항구로 돌아옵니다.

돈을 받고 이들을 넘기려던 일당은 검거됐습니다.

세계 곳곳에서 이뤄지는 강제노동과 인신매매,매춘...

사실상 현대판 노예제도입니다.

이 노예제도를 없애는데 전세계 종교지도자들이 힘을 모았습니다.

가톨릭, 불교, 이슬람교, 힌두교, 유대교, 성공회와 동방정교회 지도자들이 공동선언문에 서명했습니다.

<녹취> 프란치스코 교황 : "어린이를 포함해 수천만 명이 (육체적,정신적,성적으로) 반인륜적 착취를 당하고 있습니다."

국제인권단체가 발표한 현대판 노예 인구 세계지도.

짙은색일수록 노예가 많다는 뜻인데 국가별로는 인도, 대륙별로는 아프리카 대륙이 많았습니다.

3천5백만 명. 세계 인구의 0.5%를 차지합니다.

더욱 심각한 것은 이들 현대판 노예를 사고파는 규모가 갈수록 커진다는데 있습니다.

실제로 최근 영국정부의 조사결과 자국내 노예 노동자가 당초 추정치의 4배에 달했습니다.

종교지도자들은 오는 2020년을 제2의 노예해방의 해로 정하고 각 종교조직간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파리에서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