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구글, ‘사용료 부과 반발’ 스페인서 뉴스 서비스 중단
입력 2014.12.12 (06:50) 수정 2014.12.12 (09:12)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세계 최대 인터넷 검색엔진 구글이 사용료 부과에 반발해 스페인에서 뉴스 서비스를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유럽 각국이 뉴스 저작권 문제로 구글과 대립하고 있어 이번 구글의 결정으로 파장이 일고 있습니다.

박상용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거대 인터넷 기업 구글이 뉴스 검색 서비스 중단이라는 초강수를 들고 나왔습니다.

구글은 오는 16일부터 스페인에서 뉴스 검색 사이트를 폐쇄하기로 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스페인 정부가 부과하기로 한 뉴스 사용료, 이른바 구글세 도입에 따른 반발입니다.

<녹취> 페레즈 (구글 스페인 대변인) : "구글 뉴스 서비스는 광고를 하지 않고 수입이 없는 서비스인데 사용료를 지불하고는 운영할 수 없습니다."

스페인에선 내년 1월부터 구글같은 인터넷 포털사이트가 뉴스 를 제공한 해당 언론사에 사용료를 지불하도록 하는 새로운 지적재산권법이 시행됩니다.

구글은 앞서 독일과 프랑스에서도 지적재산권 문제를 놓고 마찰을 빚었습니다.

전세계 언론사들은 인터넷 업체들이 저작권을 침해하고 있다고 주장해왔습니다.

이에대해 구글 등은 포털사이트에 기사가 노출되면 해당 언론사가 광고 수익 등을 올리는 효과를 누리고 있다고 반박해왔습니다.

외신들은 이에따라 스페인에서 진행될 사용료 부과 절차 등이 세계 각국의 인터넷 정책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파리에서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 구글, ‘사용료 부과 반발’ 스페인서 뉴스 서비스 중단
    • 입력 2014-12-12 06:51:46
    • 수정2014-12-12 09:12:42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세계 최대 인터넷 검색엔진 구글이 사용료 부과에 반발해 스페인에서 뉴스 서비스를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유럽 각국이 뉴스 저작권 문제로 구글과 대립하고 있어 이번 구글의 결정으로 파장이 일고 있습니다.

박상용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거대 인터넷 기업 구글이 뉴스 검색 서비스 중단이라는 초강수를 들고 나왔습니다.

구글은 오는 16일부터 스페인에서 뉴스 검색 사이트를 폐쇄하기로 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스페인 정부가 부과하기로 한 뉴스 사용료, 이른바 구글세 도입에 따른 반발입니다.

<녹취> 페레즈 (구글 스페인 대변인) : "구글 뉴스 서비스는 광고를 하지 않고 수입이 없는 서비스인데 사용료를 지불하고는 운영할 수 없습니다."

스페인에선 내년 1월부터 구글같은 인터넷 포털사이트가 뉴스 를 제공한 해당 언론사에 사용료를 지불하도록 하는 새로운 지적재산권법이 시행됩니다.

구글은 앞서 독일과 프랑스에서도 지적재산권 문제를 놓고 마찰을 빚었습니다.

전세계 언론사들은 인터넷 업체들이 저작권을 침해하고 있다고 주장해왔습니다.

이에대해 구글 등은 포털사이트에 기사가 노출되면 해당 언론사가 광고 수익 등을 올리는 효과를 누리고 있다고 반박해왔습니다.

외신들은 이에따라 스페인에서 진행될 사용료 부과 절차 등이 세계 각국의 인터넷 정책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파리에서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