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상의 창] ‘와그작와그작’…과자 소리도 즐거운 아기
입력 2015.03.18 (06:48) 수정 2015.03.18 (07:31)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어른들과 다르게 아기들은 작은 거 하나에도 흥미를 느끼고 즐거워하는데요.

그 순수함을 느낄 수 있는 영상을 만나보시죠.

<리포트>

'와그작와그작'

엄마의 과자 먹는 소리를 처음 듣고 함박웃음을 짓는 아기!

"이게 뭐지? 처음 보는 물건인데?"

과자를 눈으로 볼 때는 진지한 표정이지만 귀로 들을 때는 경쾌한 음악을 감상하듯 금세 환한 표정으로 바뀝니다.

"엄마! 하나 더 드세요! 빨리요!"

이제는 엄마 손에 든 과자만 봐도 웃음보를 터뜨리는데요.

보는 사람도 미소가 전염될 만큼 아기의 표정이 무척 사랑스럽네요.
  • [세상의 창] ‘와그작와그작’…과자 소리도 즐거운 아기
    • 입력 2015-03-18 06:48:19
    • 수정2015-03-18 07:31:42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어른들과 다르게 아기들은 작은 거 하나에도 흥미를 느끼고 즐거워하는데요.

그 순수함을 느낄 수 있는 영상을 만나보시죠.

<리포트>

'와그작와그작'

엄마의 과자 먹는 소리를 처음 듣고 함박웃음을 짓는 아기!

"이게 뭐지? 처음 보는 물건인데?"

과자를 눈으로 볼 때는 진지한 표정이지만 귀로 들을 때는 경쾌한 음악을 감상하듯 금세 환한 표정으로 바뀝니다.

"엄마! 하나 더 드세요! 빨리요!"

이제는 엄마 손에 든 과자만 봐도 웃음보를 터뜨리는데요.

보는 사람도 미소가 전염될 만큼 아기의 표정이 무척 사랑스럽네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