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파리, 1년 만에 차량 2부제 시행
입력 2015.03.23 (12:32) 수정 2015.03.23 (12:58)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극심한 대기오염을 줄이기 위해 프랑스 파리시에서 오늘 차량 2부제가 시행됩니다.

파리에서 차량 2부제가 실시되는 건 1년만입니다.

파리 박상용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파리시에서 오늘 차량 2부제가 실시됩니다.

파리시를 둘러싼 수도권 근교 지역 20곳도 포함됩니다.

홀수날인 오늘은 차량 끝 번호가 홀수인 차량만 운행할 수 있습니다.

프랑스 정부는 파리시의 미세먼지 농도가 최근 안전기준치를 초과하는 등 대기오염이 갈수록 악화돼 긴급대책으로 차량 2부제를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파리시에 차량 2부제가 도입된 것은 지난해 3월 이후 1년 만입니다.

<녹취> 루아얄(프랑스 환경부 장관) : "차량 2부제 등의 대책을 통해서 미세먼지에 의한 대기오염을 줄일 수 있습니다."

차량 2부제 시행 첫날 대중교통과 공용자전거 등은 무료로 운영됩니다.

위반 차량에 대해서는 3만 원 정도의 범칙금이 부과됩니다.

구급차 등 긴급차량과 전기차 같은 친환경 차량은 2부제 대상에서 제외됐습니다.

차량 2부제의 지속 여부는 오늘 시행 이후 결정하기로 했습니다.

외신들은 파리를 포함한 유럽 주요 도시들의 대기오염 수준이 강제대책을 시행해야 할 정도로 악화됐다고 전하고 있습니다.

파리에서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 파리, 1년 만에 차량 2부제 시행
    • 입력 2015-03-23 12:35:56
    • 수정2015-03-23 12:58:25
    뉴스 12
<앵커 멘트>

극심한 대기오염을 줄이기 위해 프랑스 파리시에서 오늘 차량 2부제가 시행됩니다.

파리에서 차량 2부제가 실시되는 건 1년만입니다.

파리 박상용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파리시에서 오늘 차량 2부제가 실시됩니다.

파리시를 둘러싼 수도권 근교 지역 20곳도 포함됩니다.

홀수날인 오늘은 차량 끝 번호가 홀수인 차량만 운행할 수 있습니다.

프랑스 정부는 파리시의 미세먼지 농도가 최근 안전기준치를 초과하는 등 대기오염이 갈수록 악화돼 긴급대책으로 차량 2부제를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파리시에 차량 2부제가 도입된 것은 지난해 3월 이후 1년 만입니다.

<녹취> 루아얄(프랑스 환경부 장관) : "차량 2부제 등의 대책을 통해서 미세먼지에 의한 대기오염을 줄일 수 있습니다."

차량 2부제 시행 첫날 대중교통과 공용자전거 등은 무료로 운영됩니다.

위반 차량에 대해서는 3만 원 정도의 범칙금이 부과됩니다.

구급차 등 긴급차량과 전기차 같은 친환경 차량은 2부제 대상에서 제외됐습니다.

차량 2부제의 지속 여부는 오늘 시행 이후 결정하기로 했습니다.

외신들은 파리를 포함한 유럽 주요 도시들의 대기오염 수준이 강제대책을 시행해야 할 정도로 악화됐다고 전하고 있습니다.

파리에서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