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천안함 5주기…“확고한 전쟁 억지력 확보”
입력 2015.03.26 (23:07) 수정 2015.03.27 (00:13)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천안함 피격 5주기를 맞아 정부가 주관하는 마지막 추모식이 대전 현충원에서 거행됐습니다.

박근혜 대통령은 추모사에서 확고한 전쟁 억지력을 확보해 다시는 천안함 피격과 같은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송창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유족들의 흐느낌속에 천안함 46 용사의 이름이 5주기 추모식장에 울려 퍼집니다.

<녹취> 최보배(13살/故 최한권 원사 딸) : "8살의 그날을 잊지 않듯 아빠의 모습을 잊지 않을게. 아빠."

박근혜 대통령은 46 용사와 한주호 준위의 영정 앞에 헌화·묵념하며 영령들의 넋을 기렸습니다.

희생자들의 안타까운 사연을 하나하나 소개하며 결코 잊지 않겠다고 한 박 대통령은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할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굳건한 한미동맹을 바탕으로 확고한 전쟁 억지력을 확보해 다시는 천안함 피격과 같은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할 것입니다."

북한도 이제 무모한 도발과 핵무기를 포기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방산 비리 근절도 다짐했습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통영함 비리 같은 방위사업 비리를 완전히 뿌리뽑아서 다시는 이런 매국 행위가 대한민국에 발붙이지 못하도록 만들 것입니다."

박 대통령은 추모식에 앞서 용사들의 묘역을 돌아보며 유족들을 위로했습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그 아픈 세월을 어떻게 그렇게 견디셨습니까?"

올해 천안함 5주기 행사는 정부 차원에서 거행하는 마지막 추모식이며 내년부터는 연평해전과 연평도 포격도발을 함께 추모하는 행사로 통합됩니다.

KBS 뉴스 송창언입니다.

  • 천안함 5주기…“확고한 전쟁 억지력 확보”
    • 입력 2015-03-26 23:11:13
    • 수정2015-03-27 00:13:42
    뉴스라인
<앵커 멘트>

천안함 피격 5주기를 맞아 정부가 주관하는 마지막 추모식이 대전 현충원에서 거행됐습니다.

박근혜 대통령은 추모사에서 확고한 전쟁 억지력을 확보해 다시는 천안함 피격과 같은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송창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유족들의 흐느낌속에 천안함 46 용사의 이름이 5주기 추모식장에 울려 퍼집니다.

<녹취> 최보배(13살/故 최한권 원사 딸) : "8살의 그날을 잊지 않듯 아빠의 모습을 잊지 않을게. 아빠."

박근혜 대통령은 46 용사와 한주호 준위의 영정 앞에 헌화·묵념하며 영령들의 넋을 기렸습니다.

희생자들의 안타까운 사연을 하나하나 소개하며 결코 잊지 않겠다고 한 박 대통령은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할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굳건한 한미동맹을 바탕으로 확고한 전쟁 억지력을 확보해 다시는 천안함 피격과 같은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할 것입니다."

북한도 이제 무모한 도발과 핵무기를 포기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방산 비리 근절도 다짐했습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통영함 비리 같은 방위사업 비리를 완전히 뿌리뽑아서 다시는 이런 매국 행위가 대한민국에 발붙이지 못하도록 만들 것입니다."

박 대통령은 추모식에 앞서 용사들의 묘역을 돌아보며 유족들을 위로했습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그 아픈 세월을 어떻게 그렇게 견디셨습니까?"

올해 천안함 5주기 행사는 정부 차원에서 거행하는 마지막 추모식이며 내년부터는 연평해전과 연평도 포격도발을 함께 추모하는 행사로 통합됩니다.

KBS 뉴스 송창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라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