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중국, 숙제 안했다고 심한 매질…아동학대 심각
입력 2015.04.08 (07:23) 수정 2015.04.08 (08:29)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양부모가 숙제를 안했다는 이유로 입양한 어린이를 학대한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얼마나 심했는 지 온몸에 핏자국이어서 중국이 발칵 뒤집혔습니다.

베이징에서 박정호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입양된 9살 어린이의 윗옷을 벗기자 심한 매질을 당한 듯 핏자국이 선명합니다.

팔과 다리는 물론 온몸에 성한 곳이 없을 정도로 피멍이 들었습니다.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에 9장의 사진이 올라오면서 양어머니는 아동 폭행죄로 경찰에 구속됐습니다.

숙제를 제대로 하지 않아 아이를 때렸다는 게 양아버지의 변명입니다.

<인터뷰> 피해 어린이 양아버지 : "숙제가 있느냐 물어보면 없다고 하는 데 친구들에게 물어보면 숙제가 있어요."

사건 직후 이 어린이는 친부모의 집으로 보내졌습니다.

하지만 가족들은 오히려 입양된 집으로 돌아가길 바라고 있어 주변을 더욱 당혹케 하고 있습니다.

학대를 당했지만 교육을 위해 대도시인 난징에 사는 양부모 밑에 계속 있어야 한다는 겁니다.

<인터뷰> 피해 어린이 형 : "(난징이) 교사나 학교 등 모든 면에서 좋습니다. 부모님은 동생이 돌아오면 성공하지 못할까 걱정해요."

중국내 전문가들은 아동 학대가 범죄라는 인식과 함께 부모들의 잘못된 교육관을 바로잡는 일이 시급하다고 강조하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박정호입니다.
  • [지금 세계는] 중국, 숙제 안했다고 심한 매질…아동학대 심각
    • 입력 2015-04-08 07:25:33
    • 수정2015-04-08 08:29:36
    뉴스광장
<앵커 멘트>

양부모가 숙제를 안했다는 이유로 입양한 어린이를 학대한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얼마나 심했는 지 온몸에 핏자국이어서 중국이 발칵 뒤집혔습니다.

베이징에서 박정호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입양된 9살 어린이의 윗옷을 벗기자 심한 매질을 당한 듯 핏자국이 선명합니다.

팔과 다리는 물론 온몸에 성한 곳이 없을 정도로 피멍이 들었습니다.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에 9장의 사진이 올라오면서 양어머니는 아동 폭행죄로 경찰에 구속됐습니다.

숙제를 제대로 하지 않아 아이를 때렸다는 게 양아버지의 변명입니다.

<인터뷰> 피해 어린이 양아버지 : "숙제가 있느냐 물어보면 없다고 하는 데 친구들에게 물어보면 숙제가 있어요."

사건 직후 이 어린이는 친부모의 집으로 보내졌습니다.

하지만 가족들은 오히려 입양된 집으로 돌아가길 바라고 있어 주변을 더욱 당혹케 하고 있습니다.

학대를 당했지만 교육을 위해 대도시인 난징에 사는 양부모 밑에 계속 있어야 한다는 겁니다.

<인터뷰> 피해 어린이 형 : "(난징이) 교사나 학교 등 모든 면에서 좋습니다. 부모님은 동생이 돌아오면 성공하지 못할까 걱정해요."

중국내 전문가들은 아동 학대가 범죄라는 인식과 함께 부모들의 잘못된 교육관을 바로잡는 일이 시급하다고 강조하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박정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