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팝팝] ‘간첩죄 기소’ 스티븐 김 박사 가석방
입력 2015.05.13 (18:15) 수정 2015.05.13 (19:31)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리포트>

미국에서 북한 핵 관련 정보를 누설한 혐의로 복역 중이던 한국계 미국인 핵과학자, 스티븐 김 박사가 가석방됐습니다.

지난 2009년, 미 국무부에서 일하던 김 박사는 폭스뉴스의 한 기자와 만나 평범한 대화를 나눴는데요.

기자는 만남 직후 "북한이 추가 핵실험을 하려 한다"는 기사를 썼고... 스티븐 김 박사는 간첩죄로 기소됐습니다.

과도한 보안 단속 정책의 희생양이 됐다는 논란이 있었지만... 이후 10개월 가까이 복역해 온 김 박사는 형기 만료 한 달 여를 앞두고 풀려났습니다.
  • [글로벌24 팝팝] ‘간첩죄 기소’ 스티븐 김 박사 가석방
    • 입력 2015-05-13 19:16:47
    • 수정2015-05-13 19:31:57
    글로벌24
<리포트>

미국에서 북한 핵 관련 정보를 누설한 혐의로 복역 중이던 한국계 미국인 핵과학자, 스티븐 김 박사가 가석방됐습니다.

지난 2009년, 미 국무부에서 일하던 김 박사는 폭스뉴스의 한 기자와 만나 평범한 대화를 나눴는데요.

기자는 만남 직후 "북한이 추가 핵실험을 하려 한다"는 기사를 썼고... 스티븐 김 박사는 간첩죄로 기소됐습니다.

과도한 보안 단속 정책의 희생양이 됐다는 논란이 있었지만... 이후 10개월 가까이 복역해 온 김 박사는 형기 만료 한 달 여를 앞두고 풀려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