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네팔 대지진 참사
네팔 지진 한달…산사태로 홍수 위험 수천명 대피
입력 2015.05.24 (15:29) 수정 2015.05.27 (10:12) 국제
대지진이 강타한 네팔에서 최근 산사태가 일어나 수천 명이 피난하는 등 주민들의 어려움이 계속되고 있다고 외신이 전했습니다.

AP통신은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서 북서쪽으로 140㎞ 떨어진 람체 마을에서 산사태가 발생해 칼리간다키 강이 막히면서 '호수'가 만들어졌다고 보도했습니다.

네팔 지방 정부 관계자는 이곳의 수위가 높아져 인근 주민 수천 명을 고지대로 대피시켰다고 말했습니다.
  • 네팔 지진 한달…산사태로 홍수 위험 수천명 대피
    • 입력 2015-05-24 15:29:07
    • 수정2015-05-27 10:12:40
    국제
대지진이 강타한 네팔에서 최근 산사태가 일어나 수천 명이 피난하는 등 주민들의 어려움이 계속되고 있다고 외신이 전했습니다.

AP통신은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서 북서쪽으로 140㎞ 떨어진 람체 마을에서 산사태가 발생해 칼리간다키 강이 막히면서 '호수'가 만들어졌다고 보도했습니다.

네팔 지방 정부 관계자는 이곳의 수위가 높아져 인근 주민 수천 명을 고지대로 대피시켰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