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살려야 한다”…음압병상 의료진들 ‘메르스와 사투’
입력 2015.06.16 (06:30) 수정 2015.06.16 (07:55)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음압 격리병상에서 치료받고 있는 메르스 환자 중 17명의 상태가 특히 불안정합니다.

중증 메르스 환자 치료를 위해 의료진들은 감염 위험을 무릅쓰고 매일 격리 병상에서 사투를 벌입니다.

김덕훈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살려야 한다"

병동 벽 마다 메르스로 부터 환자를 지키겠다는 의지를 담은 구호가 붙어 있습니다.

벽 너머는 메르스 환자를 치료하는 격리 음압 병상입니다.

삼성서울병원에서 환자를 치료하다 전염된 30대 의사 등이 10여 명이 개별 병실에서 집중 치료를 받고있습니다.

<녹취> 격리 병실 간호사 : "사명감으로 일하고 있는 거라, 몸이 힘들거나 그런 것 보다도요. 인원 충원하는 데 있어서 직원들도 메르스에 대해서 공포감을 가지고 있는 게 제일 큰 어려움이라고..."

음압 병상안에 들어가기 전 의료진들은 보호장구부터 꼼꼼히 챙깁니다.

감염 위험을 줄이기 위해서입니다.

방호복을 입고 공기정화기까지 메고 나면 무게가 10kg이나 됩니다.

<녹취> "세츄레이션(산소포화도) 다시 한 번 봐 달라고 얘기해주세요."

익숙치 않은 방호 장비에 고강도 치료를 하다보면 5분 만에 땀 범벅이 됩니다.

인공호흡기를 단 중증 환자들에겐 의료진 2명 이상이 항상 붙어있어야 해 힘에 부칩니다.

<인터뷰> 박재선(서울의료원 음압병실 간호사) : "자신을 위험에 노출시키는 직업을 가지게 되면 위험을 피할 수는 없다고 생각은 하거든요. 이 분들을 끝까지 저희가 책임지고 치료에 임할 거고요."

상태가 불안정한 메르스 환자는 17명.

한 명이라도 더 구해야 한다는 절박함 속에 의료진들은 메르스와 사투를 벌이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덕훈입니다.

[연관기사]

☞ [인터랙티브] ‘국민안심병원’ 어디? 쉽게 확인하세요

☞ [인터랙티브] 메르스 감염 실태, 한눈에 보기

☞ [인터랙티브] 추적! ‘메르스’ 이렇게 퍼졌다!

☞ [인포그래픽] 지도와 통계로 보는 메르스

☞ [인포그래픽] 그림으로 보는 메르스 발생 현황
  • “살려야 한다”…음압병상 의료진들 ‘메르스와 사투’
    • 입력 2015-06-16 06:31:42
    • 수정2015-06-16 07:55:08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음압 격리병상에서 치료받고 있는 메르스 환자 중 17명의 상태가 특히 불안정합니다.

중증 메르스 환자 치료를 위해 의료진들은 감염 위험을 무릅쓰고 매일 격리 병상에서 사투를 벌입니다.

김덕훈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살려야 한다"

병동 벽 마다 메르스로 부터 환자를 지키겠다는 의지를 담은 구호가 붙어 있습니다.

벽 너머는 메르스 환자를 치료하는 격리 음압 병상입니다.

삼성서울병원에서 환자를 치료하다 전염된 30대 의사 등이 10여 명이 개별 병실에서 집중 치료를 받고있습니다.

<녹취> 격리 병실 간호사 : "사명감으로 일하고 있는 거라, 몸이 힘들거나 그런 것 보다도요. 인원 충원하는 데 있어서 직원들도 메르스에 대해서 공포감을 가지고 있는 게 제일 큰 어려움이라고..."

음압 병상안에 들어가기 전 의료진들은 보호장구부터 꼼꼼히 챙깁니다.

감염 위험을 줄이기 위해서입니다.

방호복을 입고 공기정화기까지 메고 나면 무게가 10kg이나 됩니다.

<녹취> "세츄레이션(산소포화도) 다시 한 번 봐 달라고 얘기해주세요."

익숙치 않은 방호 장비에 고강도 치료를 하다보면 5분 만에 땀 범벅이 됩니다.

인공호흡기를 단 중증 환자들에겐 의료진 2명 이상이 항상 붙어있어야 해 힘에 부칩니다.

<인터뷰> 박재선(서울의료원 음압병실 간호사) : "자신을 위험에 노출시키는 직업을 가지게 되면 위험을 피할 수는 없다고 생각은 하거든요. 이 분들을 끝까지 저희가 책임지고 치료에 임할 거고요."

상태가 불안정한 메르스 환자는 17명.

한 명이라도 더 구해야 한다는 절박함 속에 의료진들은 메르스와 사투를 벌이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덕훈입니다.

[연관기사]

☞ [인터랙티브] ‘국민안심병원’ 어디? 쉽게 확인하세요

☞ [인터랙티브] 메르스 감염 실태, 한눈에 보기

☞ [인터랙티브] 추적! ‘메르스’ 이렇게 퍼졌다!

☞ [인포그래픽] 지도와 통계로 보는 메르스

☞ [인포그래픽] 그림으로 보는 메르스 발생 현황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