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프랑스, 19세기 건축된 성당 화재
입력 2015.06.16 (07:28) 수정 2015.06.16 (08:39)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프랑스 낭트에 있는 한 성당에서 불이나 지붕 전체가 불에 탔습니다.

이 성당은 유럽의 전통 건축 양식 가운데 하나인 바실리카 양식으로 지어졌는데요.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19세기 독특한 건축 문화를 보여주는 유적이 훼손돼 많은 사람들이 안타까워하고 있습니다.
  • [지금 세계는] 프랑스, 19세기 건축된 성당 화재
    • 입력 2015-06-16 07:29:26
    • 수정2015-06-16 08:39:03
    뉴스광장
프랑스 낭트에 있는 한 성당에서 불이나 지붕 전체가 불에 탔습니다.

이 성당은 유럽의 전통 건축 양식 가운데 하나인 바실리카 양식으로 지어졌는데요.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19세기 독특한 건축 문화를 보여주는 유적이 훼손돼 많은 사람들이 안타까워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