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민임대주택, 하반기 2만 6천 가구 공급
입력 2015.07.08 (06:43) 수정 2015.07.08 (08:30)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올해 하반기에 국민임대주택 2만 6천 가구가 공급됩니다.

메르스 여파로 위축됐던 국내 여행산업이 다시 활기를 되찾고 있습니다.

생활경제 소식, 최정근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한국토지주택공사, LH가 올해 하반기에 국민임대주택 2만 6천 가구를 공급한다고 밝혔습니다.

수도권이 만 천 가구, 지방이 만 5천 가구입니다.

국민임대주택 임대료는 주변 시세의 60에서 80% 수준입니다.

무주택 가구의 구성원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지만, 입주 대상자는 소득과 자산 규모에 제한이 있습니다.

한 온라인 쇼핑몰이 집계한 결과, 최근 일주일간 국내 여행상품 판매량이 메르스 여파가 심했던 지난달 초보다 크게 늘었습니다.

워터파크와 스파 입장권은 다섯 배 가까이 더 팔렸고, 콘도와 리조트 숙박권 판매도 세 배 가까이 증가했습니다.

메르스 사태가 진정되면서 소비자들의 불안감이 가라앉고, '국내에서 휴가 보내기' 캠페인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됩니다.

농어촌에서 민박을 하는 관광객들이 오늘부터는 민박집에서 아침 식사를 사 먹을 수 있게 됐습니다.

그동안 농어촌 민박에서는 숙박과 취사시설 제공만 허용됐고 음식 제공은 금지돼왔습니다.

농어촌 관광 활성화를 위해 관련 법 규정이 이렇게 개정됐지만, 앞으로도 점심과 저녁 식사는 제공할 수 없습니다.

KBS 뉴스 최정근입니다.
  • 국민임대주택, 하반기 2만 6천 가구 공급
    • 입력 2015-07-08 06:39:19
    • 수정2015-07-08 08:30:31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올해 하반기에 국민임대주택 2만 6천 가구가 공급됩니다.

메르스 여파로 위축됐던 국내 여행산업이 다시 활기를 되찾고 있습니다.

생활경제 소식, 최정근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한국토지주택공사, LH가 올해 하반기에 국민임대주택 2만 6천 가구를 공급한다고 밝혔습니다.

수도권이 만 천 가구, 지방이 만 5천 가구입니다.

국민임대주택 임대료는 주변 시세의 60에서 80% 수준입니다.

무주택 가구의 구성원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지만, 입주 대상자는 소득과 자산 규모에 제한이 있습니다.

한 온라인 쇼핑몰이 집계한 결과, 최근 일주일간 국내 여행상품 판매량이 메르스 여파가 심했던 지난달 초보다 크게 늘었습니다.

워터파크와 스파 입장권은 다섯 배 가까이 더 팔렸고, 콘도와 리조트 숙박권 판매도 세 배 가까이 증가했습니다.

메르스 사태가 진정되면서 소비자들의 불안감이 가라앉고, '국내에서 휴가 보내기' 캠페인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됩니다.

농어촌에서 민박을 하는 관광객들이 오늘부터는 민박집에서 아침 식사를 사 먹을 수 있게 됐습니다.

그동안 농어촌 민박에서는 숙박과 취사시설 제공만 허용됐고 음식 제공은 금지돼왔습니다.

농어촌 관광 활성화를 위해 관련 법 규정이 이렇게 개정됐지만, 앞으로도 점심과 저녁 식사는 제공할 수 없습니다.

KBS 뉴스 최정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