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국에 장맛비…중부지방 최고 120㎜
입력 2015.07.23 (07:04) 수정 2015.07.23 (20:24)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장마전선이 다시 북상하면서 내일까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최고 120mm의 장맛비가 오겠습니다.

오늘 밤부터 내일 새벽 사이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에 매우 강한 비가 집중된다는 예봅니다.

김성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먹구름이 가득해 곧 비가 올 것 같은 서울 하늘, 어제까지는 지역을 오가며 산발적인 비가 왔지만, 오늘은 전국에 걸쳐 장맛비가 내립니다.

제주도에서 올라오는 장마전선은 낮에는 남부지방, 밤에는 중부지방까지 북상합니다.

오후에는 전국으로 장맛비가 확대되고, 밤부터는 중부지방에 굵은 장대비가 쏟아지겠습니다.

<인터뷰> 우진규(기상청 예보분석관) : "오늘 밤부터 내일 새벽 사이 많은 양의 수증기가 모여드는 중북부 지방을 중심으로 매우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됩니다."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에 최고 120mm 이상, 그 밖의 대부분 지역에는 30에서 8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올 장마 시작 이후 누적 강수량이 예년의 26%에 불과한 소양강댐 유역에도 이번에는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밤새 비가 집중되기 때문에 일부 산악지역에서는 산사태 가능성도 있습니다.

장마전선은 토요일까지 중부지방에 비를 더 뿌린 뒤 북한 지역으로 북상합니다.

그러나 기상청은 다음 주 월요일쯤 장마전선이 다시 중부지방으로 남하하겠다며 올 장마가 다음주 초까지 더 이어지겠다고 전망했습니다.

KBS 뉴스 김성한입니다.
  • 전국에 장맛비…중부지방 최고 120㎜
    • 입력 2015-07-23 07:05:49
    • 수정2015-07-23 20:24:40
    뉴스광장
<앵커 멘트>

장마전선이 다시 북상하면서 내일까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최고 120mm의 장맛비가 오겠습니다.

오늘 밤부터 내일 새벽 사이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에 매우 강한 비가 집중된다는 예봅니다.

김성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먹구름이 가득해 곧 비가 올 것 같은 서울 하늘, 어제까지는 지역을 오가며 산발적인 비가 왔지만, 오늘은 전국에 걸쳐 장맛비가 내립니다.

제주도에서 올라오는 장마전선은 낮에는 남부지방, 밤에는 중부지방까지 북상합니다.

오후에는 전국으로 장맛비가 확대되고, 밤부터는 중부지방에 굵은 장대비가 쏟아지겠습니다.

<인터뷰> 우진규(기상청 예보분석관) : "오늘 밤부터 내일 새벽 사이 많은 양의 수증기가 모여드는 중북부 지방을 중심으로 매우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됩니다."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에 최고 120mm 이상, 그 밖의 대부분 지역에는 30에서 8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올 장마 시작 이후 누적 강수량이 예년의 26%에 불과한 소양강댐 유역에도 이번에는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밤새 비가 집중되기 때문에 일부 산악지역에서는 산사태 가능성도 있습니다.

장마전선은 토요일까지 중부지방에 비를 더 뿌린 뒤 북한 지역으로 북상합니다.

그러나 기상청은 다음 주 월요일쯤 장마전선이 다시 중부지방으로 남하하겠다며 올 장마가 다음주 초까지 더 이어지겠다고 전망했습니다.

KBS 뉴스 김성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