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휴가철 금·토요일 저녁 사망사고 최다”
입력 2015.07.23 (17:11) 수정 2015.07.23 (17:58)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교통안전공단은 최근 5년간 7, 8월 휴가철 교통사고를 분석한 결과 금요일과 토요일, 오후 8시에서 10시 사이에 사망사고가 집중됐다고 밝혔습니다.

지역별로는 화성과 고양, 수원, 평택, 용인 등 경기 지역에서 8백여 명이 숨져 다른 지역보다 월등히 많았습니다.

교통안전공단 관계자는 휴가를 마치고 집으로 돌아올 때 피로가 누적되고 집중력이 떨어져 경기 지역 교통사고 사망자가 많은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 “휴가철 금·토요일 저녁 사망사고 최다”
    • 입력 2015-07-23 17:11:36
    • 수정2015-07-23 17:58:37
    뉴스 5
교통안전공단은 최근 5년간 7, 8월 휴가철 교통사고를 분석한 결과 금요일과 토요일, 오후 8시에서 10시 사이에 사망사고가 집중됐다고 밝혔습니다.

지역별로는 화성과 고양, 수원, 평택, 용인 등 경기 지역에서 8백여 명이 숨져 다른 지역보다 월등히 많았습니다.

교통안전공단 관계자는 휴가를 마치고 집으로 돌아올 때 피로가 누적되고 집중력이 떨어져 경기 지역 교통사고 사망자가 많은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