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 맥도날드 납품 양계장 ‘동물 학대’ 파문
입력 2015.08.29 (06:20) 수정 2015.08.29 (07:25)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미국의 한 대형 양계업체가 닭을 학대하는 동영상이 공개됐습니다.

세계 최대 패스트푸드체인 맥도날드가 이 양계장에서 닭을 공급받아온 것으로 드러나 파문이 일고 있습니다.

박태서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닭을 몽둥이로 때려잡습니다.

목을 짓이기는가 하면 마구 찌르기까지 합니다.

병든 닭들은 방치돼있습니다.

미 테네시주 대형 양계업체의 동물학대 실상을 담은 이 동영상은 미국의 한 동물애호단체가 몰래 촬영했습니다.

<녹취> 양계장 관계자 : "당신, 동물애호단체에서 나온 거 아니죠?"

이렇게 죽어나간 양계장 닭들은 , 세계 최대의 패스트푸드업체 맥도널드에 납품됐습니다.

맥너겟, 그리고 어린이 해피밀용 닭고기입니다.

<녹취> 네이턴 런클(동물애호단체 대표) : "치킨맥네겟 원료를 공급해온 이 업체는 동물을 닭고기 생산기계처럼 취급했습니다"

맥도날드는 동영상에 나오는 동물학대를 용납할 수 없다면서 해당업체와 거래를 끊었다고 밝혔습니다.

양계장에서 닭을 받아 맥도날드에 납품한 미 최대 축산가공업체 타이슨푸드는 사과성명을 냈습니다

<녹취> 크리스틴 도허티(타이슨푸드 대변인) : "저희 회사에 납품하는 농장에서 이런 일이 벌어졌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입니다"

현지 경찰과 주 정부까지 나서 실태 조사에 나서는 등 파문은 확산 조짐을 보이고 있습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박태서입니다.
  • 미 맥도날드 납품 양계장 ‘동물 학대’ 파문
    • 입력 2015-08-29 06:27:25
    • 수정2015-08-29 07:25:22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미국의 한 대형 양계업체가 닭을 학대하는 동영상이 공개됐습니다.

세계 최대 패스트푸드체인 맥도날드가 이 양계장에서 닭을 공급받아온 것으로 드러나 파문이 일고 있습니다.

박태서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닭을 몽둥이로 때려잡습니다.

목을 짓이기는가 하면 마구 찌르기까지 합니다.

병든 닭들은 방치돼있습니다.

미 테네시주 대형 양계업체의 동물학대 실상을 담은 이 동영상은 미국의 한 동물애호단체가 몰래 촬영했습니다.

<녹취> 양계장 관계자 : "당신, 동물애호단체에서 나온 거 아니죠?"

이렇게 죽어나간 양계장 닭들은 , 세계 최대의 패스트푸드업체 맥도널드에 납품됐습니다.

맥너겟, 그리고 어린이 해피밀용 닭고기입니다.

<녹취> 네이턴 런클(동물애호단체 대표) : "치킨맥네겟 원료를 공급해온 이 업체는 동물을 닭고기 생산기계처럼 취급했습니다"

맥도날드는 동영상에 나오는 동물학대를 용납할 수 없다면서 해당업체와 거래를 끊었다고 밝혔습니다.

양계장에서 닭을 받아 맥도날드에 납품한 미 최대 축산가공업체 타이슨푸드는 사과성명을 냈습니다

<녹취> 크리스틴 도허티(타이슨푸드 대변인) : "저희 회사에 납품하는 농장에서 이런 일이 벌어졌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입니다"

현지 경찰과 주 정부까지 나서 실태 조사에 나서는 등 파문은 확산 조짐을 보이고 있습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박태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