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감 전반전 종료…구태 되풀이
입력 2015.09.24 (07:16) 수정 2015.09.24 (08:10)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추석 연휴를 앞둔 전반기 국정감사가 마무리됐습니다.

해마다 갈등과 파행이 거듭됐는데, 19대 국회의 마지막 국감 풍경은 과연, 이전과 달랐을까요?

양민효 기자가 종합했습니다.

<리포트>

<녹취> 원유철(새누리당 원내대표) : "정책적 대안 제시하는 정책국감"

<녹취> 이종걸(새정치연합 원내대표) : "국민에게 희망 드리는 민생국감"

여야의 다짐과는 달리 국감 첫날부터 파행이 빚어졌습니다.

<녹취> 정종섭(행자부 장관) : "(총선 필승)건배사와 관련된 논란은 저의 부덕의 소치이며"

<녹취> "그걸 부적절했다고!"

<녹취> 강기윤(새누리당 의원) : "잠깐만 잠깐만"

<녹취> 정청래(새정치연합 의원) : "말 전하지도 못합니까?"

<녹취> 강기윤(새누리당 의원) : "아니 여당의원들이..."

<녹취> 정청래(새정치연합 의원) : "참 부적절하시네"

막말에 인신공격, 황당 질문에 엉뚱한 답변도 잇따랐습니다

<녹취> 이인영 : "노사정 위원장님께서 집 나간 며느리이십니까? 전어 철이 되니까 돌아오셨어요."

<녹취> 박대동 : "한국과 일본이 축구를 하게 되면 한국을 응원하십니까?"

<녹취> 신동빈(롯데그룹 회장) : "열심히 공부하고 있지만…미안합니다"

<녹취> 백군기 : "최근 들어 방산 비리가 심각하지요? 거기 아주 대표적인 사례가 어떤 것이라고 봅니까? (하도 많아 가지고…)"

증인 채택을 놓고 충돌했고 출석한 증인과도 맞붙었습니다.

<녹취> 홍종학 : "대한민국 경제호, 침몰 중입니다. 부총리께서 이제 의견을 말씀해 주시죠."

<녹취> 최경환 : "뭘 답변하란 말입니까? 제가 머리가 나빠가지고요 7분 동안 계속 말씀을 하시니까..."

<녹취> 강창일 : "허준영 청장...아니고 이제 뭐지? (회장!) 아 회장님 잘 아시잖아요 국회의원 나와서 떨어졌지만..."

역대 최대 규모라는 19대 국회 마지막 국감도 소리만 요란한 맹탕 국감이라는 오명을 면하기 어렵게 됐습니다.

KBS 뉴스 양민효입니다.
  • 국감 전반전 종료…구태 되풀이
    • 입력 2015-09-24 07:19:24
    • 수정2015-09-24 08:10:49
    뉴스광장
<앵커 멘트>

추석 연휴를 앞둔 전반기 국정감사가 마무리됐습니다.

해마다 갈등과 파행이 거듭됐는데, 19대 국회의 마지막 국감 풍경은 과연, 이전과 달랐을까요?

양민효 기자가 종합했습니다.

<리포트>

<녹취> 원유철(새누리당 원내대표) : "정책적 대안 제시하는 정책국감"

<녹취> 이종걸(새정치연합 원내대표) : "국민에게 희망 드리는 민생국감"

여야의 다짐과는 달리 국감 첫날부터 파행이 빚어졌습니다.

<녹취> 정종섭(행자부 장관) : "(총선 필승)건배사와 관련된 논란은 저의 부덕의 소치이며"

<녹취> "그걸 부적절했다고!"

<녹취> 강기윤(새누리당 의원) : "잠깐만 잠깐만"

<녹취> 정청래(새정치연합 의원) : "말 전하지도 못합니까?"

<녹취> 강기윤(새누리당 의원) : "아니 여당의원들이..."

<녹취> 정청래(새정치연합 의원) : "참 부적절하시네"

막말에 인신공격, 황당 질문에 엉뚱한 답변도 잇따랐습니다

<녹취> 이인영 : "노사정 위원장님께서 집 나간 며느리이십니까? 전어 철이 되니까 돌아오셨어요."

<녹취> 박대동 : "한국과 일본이 축구를 하게 되면 한국을 응원하십니까?"

<녹취> 신동빈(롯데그룹 회장) : "열심히 공부하고 있지만…미안합니다"

<녹취> 백군기 : "최근 들어 방산 비리가 심각하지요? 거기 아주 대표적인 사례가 어떤 것이라고 봅니까? (하도 많아 가지고…)"

증인 채택을 놓고 충돌했고 출석한 증인과도 맞붙었습니다.

<녹취> 홍종학 : "대한민국 경제호, 침몰 중입니다. 부총리께서 이제 의견을 말씀해 주시죠."

<녹취> 최경환 : "뭘 답변하란 말입니까? 제가 머리가 나빠가지고요 7분 동안 계속 말씀을 하시니까..."

<녹취> 강창일 : "허준영 청장...아니고 이제 뭐지? (회장!) 아 회장님 잘 아시잖아요 국회의원 나와서 떨어졌지만..."

역대 최대 규모라는 19대 국회 마지막 국감도 소리만 요란한 맹탕 국감이라는 오명을 면하기 어렵게 됐습니다.

KBS 뉴스 양민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