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 브리핑] ‘치고받고 구경하고’…열차 안 난투극
입력 2015.09.25 (23:25) 수정 2015.09.26 (00:30)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미국의 또 다른 지역에서는 열차 안에서는 승객들끼리 난투극이 벌어졌다죠?

<리포트>

치고받는 사람들과 구경하는 사람들, 말 그대로 난투극이었습니다.

남성들이 윗옷을 벗으며 객실 통로에서 싸움을 벌이는데요.

다른 승객들은 대수롭지 않다는 듯 자리를 내줍니다.

심지어 응원하고 촬영하기도 합니다.

이 일은 지난 7일 미국 노동절을 기념해 무료로 운행된 애틀랜타 통근 열차에서 벌어진 일인데요.

<인터뷰> 승객 : "난투극을 자주 봤어요. 열차에서 다양한 범죄가 일어납니다. 강도도 목격했어요."

승객들은 비슷한 이런 일이 시도 때도 없이 일어나 열차 타기가 무섭다고 말합니다.
  • [글로벌 브리핑] ‘치고받고 구경하고’…열차 안 난투극
    • 입력 2015-09-25 23:35:10
    • 수정2015-09-26 00:30:16
    뉴스라인
<앵커 멘트>

미국의 또 다른 지역에서는 열차 안에서는 승객들끼리 난투극이 벌어졌다죠?

<리포트>

치고받는 사람들과 구경하는 사람들, 말 그대로 난투극이었습니다.

남성들이 윗옷을 벗으며 객실 통로에서 싸움을 벌이는데요.

다른 승객들은 대수롭지 않다는 듯 자리를 내줍니다.

심지어 응원하고 촬영하기도 합니다.

이 일은 지난 7일 미국 노동절을 기념해 무료로 운행된 애틀랜타 통근 열차에서 벌어진 일인데요.

<인터뷰> 승객 : "난투극을 자주 봤어요. 열차에서 다양한 범죄가 일어납니다. 강도도 목격했어요."

승객들은 비슷한 이런 일이 시도 때도 없이 일어나 열차 타기가 무섭다고 말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라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