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감정 노동 가장 센 직업은 텔레마케터”
입력 2015.10.13 (16:02) 수정 2015.10.13 (16:26) 오늘의 경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국내 직업 가운데 전화통신판매원, 이른바 텔레마케터의 감정노동 강도가 가장 센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고용정보원이 지난해 국내 730개 직업 종사자 2만 5천여 명의 대인 접촉과 고객 응대 빈도 등을 종합한 결과 텔레마케터의 감정노동 강도가 15점 만점에 12.51점으로 가장 높았습니다.

또 호텔관리자와 네일아티스트가 12.26점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 “감정 노동 가장 센 직업은 텔레마케터”
    • 입력 2015-10-13 16:18:20
    • 수정2015-10-13 16:26:27
    오늘의 경제
국내 직업 가운데 전화통신판매원, 이른바 텔레마케터의 감정노동 강도가 가장 센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고용정보원이 지난해 국내 730개 직업 종사자 2만 5천여 명의 대인 접촉과 고객 응대 빈도 등을 종합한 결과 텔레마케터의 감정노동 강도가 15점 만점에 12.51점으로 가장 높았습니다.

또 호텔관리자와 네일아티스트가 12.26점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