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 브리핑] ‘난민 옹호’ 정치인, 흉기 테러 당해
입력 2015.10.19 (23:27) 수정 2015.10.20 (02:31)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유럽행 난민 사태에 대한 뚜렷한 해법이 나오지 않은 가운데 독일에서 난민을 둘러싼 큰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서부 쾰른 시에서 시장 선거에 출마한 헨리에테 레커 후보가 유세 도중 괴한이 휘두른 흉기에 목을 찔렸습니다.

레커 후보와 보좌관 등 다섯 명이 다쳤는데, 용의자는 극우파 독일인으로 밝혀졌습니다.

이민자들 때문에 독일 사람들이 일자리를 뺏기고 있는데, 레커 후보가 난민 주거지 마련 등 포용 정책을 앞장서고 있어 시장으로 당선되지 않기를 바랐다는 겁니다.

하지만 레커 후보는 피습 이튿날인 어제 득표율 52%로 압도적으로 시장에 당선됐습니다.

올해 독일에 유입될 난민 규모는 최대 100만 명으로 추산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글로벌 브리핑이었습니다.
  • [글로벌 브리핑] ‘난민 옹호’ 정치인, 흉기 테러 당해
    • 입력 2015-10-20 00:08:56
    • 수정2015-10-20 02:31:20
    뉴스라인
유럽행 난민 사태에 대한 뚜렷한 해법이 나오지 않은 가운데 독일에서 난민을 둘러싼 큰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서부 쾰른 시에서 시장 선거에 출마한 헨리에테 레커 후보가 유세 도중 괴한이 휘두른 흉기에 목을 찔렸습니다.

레커 후보와 보좌관 등 다섯 명이 다쳤는데, 용의자는 극우파 독일인으로 밝혀졌습니다.

이민자들 때문에 독일 사람들이 일자리를 뺏기고 있는데, 레커 후보가 난민 주거지 마련 등 포용 정책을 앞장서고 있어 시장으로 당선되지 않기를 바랐다는 겁니다.

하지만 레커 후보는 피습 이튿날인 어제 득표율 52%로 압도적으로 시장에 당선됐습니다.

올해 독일에 유입될 난민 규모는 최대 100만 명으로 추산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글로벌 브리핑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라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