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교사 2만여 명 시국선언…교육부 “엄정 조치”
입력 2015.10.29 (23:26) 수정 2015.10.30 (05:20)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전교조 교사 2만 여명이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에 반대하는 시국 선언을 발표했습니다.

교육부는 강경 대응할 방침입니다.

보도에 옥유정 기자입니다.

<리포트>

<녹취> "한국사 국정화 중단하라! 중단하라! 중단하라!"

교육부의 경고에도 불구하고 전교조가 시국선언을 강행했습니다.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는 "유신 회귀를 꾀하는 역사쿠데타"라고 주장했습니다.

<녹취> 박옥주(전교조 수석부위원장) : "친일과 독재를 미화하는 거짓 교과서로 우리 아이들을 가르칠 수는 없다."

시국선언에는 전국 3천9백여 학교 교사 2만 천여 명이 참여했습니다.

참여 교사들은 자신의 실명과 소속 학교도 이례적으로 공개했습니다.

전교조는 전교조 소속이 아닌 교사도 다수 포함돼 있다고 밝혔습니다.

교육부는 강경 대응 방침을 거듭 밝혔습니다.

시국선언을 주도한 전교조 집행부를 검찰에 고발하고 시도교육청에 중징계를 요구하기로 했습니다.

시국선언이 교육의 중립성을 규정한 교육기본법과 집단행위를 금지한 국가공무원법을 위반했다는 겁니다.

시국선언에 참여한 교사들도 가담 정도에 따라 징계를 요구할 예정입니다.

무더기 징계 가능성이 제기되는 가운데, 전교조는 정부가 국정화를 고시할 경우 총력 투쟁에 나서겠다고 밝혀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를 둘러싼 교육계 갈등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옥유정입니다.
  • 교사 2만여 명 시국선언…교육부 “엄정 조치”
    • 입력 2015-10-29 23:33:59
    • 수정2015-10-30 05:20:03
    뉴스라인
<앵커 멘트>

전교조 교사 2만 여명이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에 반대하는 시국 선언을 발표했습니다.

교육부는 강경 대응할 방침입니다.

보도에 옥유정 기자입니다.

<리포트>

<녹취> "한국사 국정화 중단하라! 중단하라! 중단하라!"

교육부의 경고에도 불구하고 전교조가 시국선언을 강행했습니다.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는 "유신 회귀를 꾀하는 역사쿠데타"라고 주장했습니다.

<녹취> 박옥주(전교조 수석부위원장) : "친일과 독재를 미화하는 거짓 교과서로 우리 아이들을 가르칠 수는 없다."

시국선언에는 전국 3천9백여 학교 교사 2만 천여 명이 참여했습니다.

참여 교사들은 자신의 실명과 소속 학교도 이례적으로 공개했습니다.

전교조는 전교조 소속이 아닌 교사도 다수 포함돼 있다고 밝혔습니다.

교육부는 강경 대응 방침을 거듭 밝혔습니다.

시국선언을 주도한 전교조 집행부를 검찰에 고발하고 시도교육청에 중징계를 요구하기로 했습니다.

시국선언이 교육의 중립성을 규정한 교육기본법과 집단행위를 금지한 국가공무원법을 위반했다는 겁니다.

시국선언에 참여한 교사들도 가담 정도에 따라 징계를 요구할 예정입니다.

무더기 징계 가능성이 제기되는 가운데, 전교조는 정부가 국정화를 고시할 경우 총력 투쟁에 나서겠다고 밝혀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를 둘러싼 교육계 갈등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옥유정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