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사상 최악의 파리 연쇄 테러
미국-프랑스 ‘IS 작전정보’ 공유 강화
입력 2015.11.17 (07:53) 수정 2015.11.17 (09:06) 국제
파리 연쇄 테러 이후 미국과 프랑스가 IS에 대한 작전 정보 공유를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피터 쿡 미 국방부 대변인은 미국과 프랑스 군 지도부가 테러 대처와 관련된 작전 계획 정보를 더욱 쉽게 공유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새 지침을 전달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쿡 대변인은 이번 파리 테러를 계기로 미국은 가장 오랜 동맹인 프랑스를 더욱 강건하게 지지할 것이라며 이번 작전 정보 공유 강화도 이런 맥락에서 나온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번 정보 공유 강화의 핵심은 양국 법이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최대한 많은 정보를 교류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미국-프랑스 ‘IS 작전정보’ 공유 강화
    • 입력 2015-11-17 07:53:35
    • 수정2015-11-17 09:06:43
    국제
파리 연쇄 테러 이후 미국과 프랑스가 IS에 대한 작전 정보 공유를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피터 쿡 미 국방부 대변인은 미국과 프랑스 군 지도부가 테러 대처와 관련된 작전 계획 정보를 더욱 쉽게 공유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새 지침을 전달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쿡 대변인은 이번 파리 테러를 계기로 미국은 가장 오랜 동맹인 프랑스를 더욱 강건하게 지지할 것이라며 이번 작전 정보 공유 강화도 이런 맥락에서 나온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번 정보 공유 강화의 핵심은 양국 법이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최대한 많은 정보를 교류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