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꽁꽁 얼어붙은 북한, ‘합리적 작업 방법’ 황당
입력 2016.01.25 (14:17) 수정 2016.01.25 (22:07) 정치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기록적인 한파에 북한 백두산은 영하 38도를 기록했는데요, 북한의 최대 역점 사업 '백두산 3호 발전소' 공사 현장은 여전히 망치 소리가 들렸습니다.

눈 덮인 공사현장, 고드름 맺힌 통나무에 망치질을 이어가는 청년 돌격대원들의 모습이 공개됐습니다.

[연관기사] ☞ [뉴스9] 백두산 영하 38도…北 청년 돌격대 공사 강행
  • [영상] 꽁꽁 얼어붙은 북한, ‘합리적 작업 방법’ 황당
    • 입력 2016-01-25 14:17:43
    • 수정2016-01-25 22:07:30
    정치
기록적인 한파에 북한 백두산은 영하 38도를 기록했는데요, 북한의 최대 역점 사업 '백두산 3호 발전소' 공사 현장은 여전히 망치 소리가 들렸습니다.

눈 덮인 공사현장, 고드름 맺힌 통나무에 망치질을 이어가는 청년 돌격대원들의 모습이 공개됐습니다.

[연관기사] ☞ [뉴스9] 백두산 영하 38도…北 청년 돌격대 공사 강행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