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 정권 변화시킬 것”…‘체제 붕괴’ 언급
입력 2016.02.16 (23:02) 수정 2016.02.17 (00:37)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시청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2월 16일 화요일밤 뉴스 라인 입니다.

박근혜 대통령이 북한의 핵과 미사일에 굴복해 퍼주기식 지원은 더 이상 안된다며 앞으로 강력하고 실효적인 조치를 취할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특히 체제 붕괴까지 언급하며 북한 정권을 반드시 변화시킬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박대통령의 국회 국정 연설을 최동혁기자가 전합니다.

<리포트>

4차 핵실험과 미사일 발사에 이어 추가 도발 위협까지...

박근혜 대통령은 도를 넘어선 북한의 폭주를 계속 방치한다면 결국 파국을 초래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브레이크 없이 폭주하고 있는 김정은 정권은 핵미사일을 실전 배치하게 될 것이고, 우리는 두려움과 공포에 시달리게 될 것입니다."

이제 기존의 방식과 선의로는 북한의 핵개발 의지를 꺾을 수 없다면서, 핵개발이 오히려 체제붕괴를 재촉할 뿐이라는 사실을 깨닫도록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과거처럼 북한의 도발에 굴복하여 퍼주기식 지원을 하는 일도 더 이상 해서는 안될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박 대통령은 극한의 공포정치로 정권을 유지하고 있는 김정은 정권을 반드시 변화시켜 나가겠다며, 모두 힘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우리 국민들의 단합과 국회의 단일된 힘이 북한의 의도를 저지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라고 생각합니다."

박 대통령은 오늘 국회 연설을 통해 그동안 수동적이고 피동적이었던 대북 정책을 능동적이고 주도적인 대북정책으로 완전히 바꾸겠다는 의지를 천명했습니다.

KBS 뉴스 최동혁입니다.
  • “北 정권 변화시킬 것”…‘체제 붕괴’ 언급
    • 입력 2016-02-16 23:04:27
    • 수정2016-02-17 00:37:02
    뉴스라인
<앵커 멘트>

시청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2월 16일 화요일밤 뉴스 라인 입니다.

박근혜 대통령이 북한의 핵과 미사일에 굴복해 퍼주기식 지원은 더 이상 안된다며 앞으로 강력하고 실효적인 조치를 취할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특히 체제 붕괴까지 언급하며 북한 정권을 반드시 변화시킬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박대통령의 국회 국정 연설을 최동혁기자가 전합니다.

<리포트>

4차 핵실험과 미사일 발사에 이어 추가 도발 위협까지...

박근혜 대통령은 도를 넘어선 북한의 폭주를 계속 방치한다면 결국 파국을 초래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브레이크 없이 폭주하고 있는 김정은 정권은 핵미사일을 실전 배치하게 될 것이고, 우리는 두려움과 공포에 시달리게 될 것입니다."

이제 기존의 방식과 선의로는 북한의 핵개발 의지를 꺾을 수 없다면서, 핵개발이 오히려 체제붕괴를 재촉할 뿐이라는 사실을 깨닫도록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과거처럼 북한의 도발에 굴복하여 퍼주기식 지원을 하는 일도 더 이상 해서는 안될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박 대통령은 극한의 공포정치로 정권을 유지하고 있는 김정은 정권을 반드시 변화시켜 나가겠다며, 모두 힘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우리 국민들의 단합과 국회의 단일된 힘이 북한의 의도를 저지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라고 생각합니다."

박 대통령은 오늘 국회 연설을 통해 그동안 수동적이고 피동적이었던 대북 정책을 능동적이고 주도적인 대북정책으로 완전히 바꾸겠다는 의지를 천명했습니다.

KBS 뉴스 최동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