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생생영상] 中 음력 2월 2일 ‘용대두’…머리하는 날
입력 2016.03.14 (10:51) 수정 2016.03.14 (11:04)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중국에서 음력 2월 2일은 용이 겨울잠에서 깨어나 머리를 드는 날이라는 '용대두'인데요.

많은 사람들이 이날 봄을 맞이해 머리를 하러 간다고 합니다.

지구촌 생생영상에서 중국의 이발 풍경을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시안 청년로에 있는 한 이발소에 고령의 손님들이 몰리면서 아침부터 점심때까지 쉴 겨를이 없습니다.

중국인들은 1월에 이발을 하면 가족이 사망한다는 속설 때문에 용대두가 되어서야 이발을 하는 풍속이 있습니다.

젊은이들이 많이 찾는 미용실도 붐비기는 마찬가지입니다.

<인터뷰> 시민 : "오늘 머리를 하면 좋은 일이 생길 것 같아서 미용실에 왔어요."

쓰촨 성에서는 노인 2백 명을 단체로 모시고 무료 식사와 이발을 제공하는 행사도 열렸습니다.

아기들의 머리카락도 이날 자르면 건강하게 오래 산다는 말이 있다네요.
  • [지구촌 생생영상] 中 음력 2월 2일 ‘용대두’…머리하는 날
    • 입력 2016-03-14 10:52:11
    • 수정2016-03-14 11:04:57
    지구촌뉴스
<앵커 멘트>

중국에서 음력 2월 2일은 용이 겨울잠에서 깨어나 머리를 드는 날이라는 '용대두'인데요.

많은 사람들이 이날 봄을 맞이해 머리를 하러 간다고 합니다.

지구촌 생생영상에서 중국의 이발 풍경을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시안 청년로에 있는 한 이발소에 고령의 손님들이 몰리면서 아침부터 점심때까지 쉴 겨를이 없습니다.

중국인들은 1월에 이발을 하면 가족이 사망한다는 속설 때문에 용대두가 되어서야 이발을 하는 풍속이 있습니다.

젊은이들이 많이 찾는 미용실도 붐비기는 마찬가지입니다.

<인터뷰> 시민 : "오늘 머리를 하면 좋은 일이 생길 것 같아서 미용실에 왔어요."

쓰촨 성에서는 노인 2백 명을 단체로 모시고 무료 식사와 이발을 제공하는 행사도 열렸습니다.

아기들의 머리카락도 이날 자르면 건강하게 오래 산다는 말이 있다네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