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상의 창] “내 집을 노리면 가만 안 두겠어”
입력 2016.03.29 (06:54) 수정 2016.03.29 (07:3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국 샌디에이고의 한 수족관!

물고기 한 마리가 입으로 모래를 퍼내며 열심히 보금자리를 만드는 중인데요.

이때 슬그머니 옆으로 다가오는 불가사리!

물고기가 공들여 만드는 모래 굴을 몰래 차지하기 위해 빈틈을 노립니다.

그런 불가사리의 검은 속을 아는지 모르는지 물고기는 굴 파기에 여념이 없는데요.

그런데 그 순간 모르는 척 두고 보고 있었다는 듯 불가사리 팔 한쪽을 잽싸게 물고 집에서 멀리 내동댕이치는 물고기!

앞으로 자기 집 근처엔 얼씬도 하지 말라며 불가사리에게 경고를 날리는 듯합니다.

자기 집에 대한 애착이 엄청난 걸 보니, 누구든 이 물고기의 집을 넘봤다가는 큰코 다칠 것 같네요.

지금까지 <세상의 창> 이었습니다.
  • [세상의 창] “내 집을 노리면 가만 안 두겠어”
    • 입력 2016-03-29 06:47:33
    • 수정2016-03-29 07:38:00
    뉴스광장 1부
미국 샌디에이고의 한 수족관!

물고기 한 마리가 입으로 모래를 퍼내며 열심히 보금자리를 만드는 중인데요.

이때 슬그머니 옆으로 다가오는 불가사리!

물고기가 공들여 만드는 모래 굴을 몰래 차지하기 위해 빈틈을 노립니다.

그런 불가사리의 검은 속을 아는지 모르는지 물고기는 굴 파기에 여념이 없는데요.

그런데 그 순간 모르는 척 두고 보고 있었다는 듯 불가사리 팔 한쪽을 잽싸게 물고 집에서 멀리 내동댕이치는 물고기!

앞으로 자기 집 근처엔 얼씬도 하지 말라며 불가사리에게 경고를 날리는 듯합니다.

자기 집에 대한 애착이 엄청난 걸 보니, 누구든 이 물고기의 집을 넘봤다가는 큰코 다칠 것 같네요.

지금까지 <세상의 창> 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