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6 총선, 선택! 대한민국
국민의당, 광주서 표몰이 맞불…“더민주는 만년 2등”
입력 2016.04.02 (21:04) 수정 2016.04.02 (22:1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국민의당 지도부도 호남을 찾아 더불어민주당과 정면 대결했습니다.

새누리당과 더민주가 낡은 정치를 하고 있다고 비판하면서, 제3당의 필요성을 부각하는데 주력했습니다.

우정화 기자입니다.

<리포트>

국민의당 두 공동대표가 당의 핵심 지지 기반인 호남을 함께 돌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안철수 대표는 새누리당과 더민주가 싸움만 하면서 날을 보내고 있다며, 싸잡아 비판했습니다.

더민주를 겨냥해선 정권을 찾아오겠다는 의지도,능력도 없는 만년 2등밖에 안 되는 세력이라고 평가절하했습니다.

그러면서 새누리당을 이겨야 정권 교체가 가능하다며, 새누리당을 지지했던 합리적인 이탈자까지 합류시켜 정권교체를 이루겠다고 공언했습니다.

<녹취> 안철수(국민의당 대표) : "지난 대선 때 증명됐습니다.1번을 깨뜨리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건 우리 3번, 기호 3번 국민의당만 할 수 있습니다."

안철수, 천정배 대표는 야권 핵심지역으로 꼽히는 이 곳 광주에 내일(3일)도 머무르며 지지층 표결집에 나섭니다.

지도부가 서울을 중심으로 수도권 집중유세에 나선 정의당은 모든 정당들이 제 역할을 못한다고 비판했습니다.

서민의 삶을 책임질 수 있는 자신들이 진짜 진보 정당이라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한편,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이 합의한 단일 후보를 두고 '야권단일후보' 명칭을 써서는 안되는 것으로 결론내렸다고 밝혔습니다.

KBS뉴스 우정화입니다.
  • 국민의당, 광주서 표몰이 맞불…“더민주는 만년 2등”
    • 입력 2016-04-02 20:39:42
    • 수정2016-04-02 22:11:24
    뉴스 9
<앵커 멘트>

국민의당 지도부도 호남을 찾아 더불어민주당과 정면 대결했습니다.

새누리당과 더민주가 낡은 정치를 하고 있다고 비판하면서, 제3당의 필요성을 부각하는데 주력했습니다.

우정화 기자입니다.

<리포트>

국민의당 두 공동대표가 당의 핵심 지지 기반인 호남을 함께 돌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안철수 대표는 새누리당과 더민주가 싸움만 하면서 날을 보내고 있다며, 싸잡아 비판했습니다.

더민주를 겨냥해선 정권을 찾아오겠다는 의지도,능력도 없는 만년 2등밖에 안 되는 세력이라고 평가절하했습니다.

그러면서 새누리당을 이겨야 정권 교체가 가능하다며, 새누리당을 지지했던 합리적인 이탈자까지 합류시켜 정권교체를 이루겠다고 공언했습니다.

<녹취> 안철수(국민의당 대표) : "지난 대선 때 증명됐습니다.1번을 깨뜨리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건 우리 3번, 기호 3번 국민의당만 할 수 있습니다."

안철수, 천정배 대표는 야권 핵심지역으로 꼽히는 이 곳 광주에 내일(3일)도 머무르며 지지층 표결집에 나섭니다.

지도부가 서울을 중심으로 수도권 집중유세에 나선 정의당은 모든 정당들이 제 역할을 못한다고 비판했습니다.

서민의 삶을 책임질 수 있는 자신들이 진짜 진보 정당이라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한편,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이 합의한 단일 후보를 두고 '야권단일후보' 명칭을 써서는 안되는 것으로 결론내렸다고 밝혔습니다.

KBS뉴스 우정화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