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4·13 총선 사전투표 첫날 마감…투표율은?
입력 2016.04.08 (19:02) 수정 2016.04.08 (19:18)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4·13 총선을 앞두고 실시된 사전 투표가 지난 지방선거 때보다 높은 사전 투표율을 기록하며 마무리됐습니다.

이번 사전 투표는 내일 하루 더 실시됩니다.

류호성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4·13 총선을 닷새 앞두고 시작된 첫날 사전 투표가 순조롭게 진행됐습니다.

선관위가 집계한 첫날 사전 투표율은 5.45 %로 집계됐습니다.

지난 지방 선거 사전 투표율 보다 높은 수치입니다.

지역별로는 전남이 9.34%로 투표율이 가장 높았고 부산이 4.4%로 가장 낮았습니다.

오늘 사전 투표율은 오전 10시까지는 지난 지방 선거 때보다 낮았지만 오전 11시부터 앞질렀습니다.

2013년 4·24 재보궐 선거에 처음 도입된 사전 투표는 당시 4.9%의 투표율을 기록했고, 이후 지난 지방 선거에선 11.5%로 높아졌습니다.

유권자는 이번 사전 투표 기간 서울역 등 전국 3천5백여 투표소 어디에서나 신분증만 있으면 투표가 가능합니다.

사전 투표소의 위치를 알고 싶으면 스마트폰에서 '선거정보'라는 앱을 내려받아 이용하면 됩니다.

이번 총선부터 사전 투표 이틀을 포함해 실제 투표할 수 있는 날이 사실상 사흘이 되면서 여야는 투표장에 각각 지지층을 끌어모으기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총선에선 처음 적용돼 시행되는 사전 투표는 내일까지 이어지며 투표는 저녁 6시까지 가능합니다.

KBS 뉴스 류호성입니다.
  • 4·13 총선 사전투표 첫날 마감…투표율은?
    • 입력 2016-04-08 19:03:45
    • 수정2016-04-08 19:18:49
    뉴스 7
<앵커 멘트>

4·13 총선을 앞두고 실시된 사전 투표가 지난 지방선거 때보다 높은 사전 투표율을 기록하며 마무리됐습니다.

이번 사전 투표는 내일 하루 더 실시됩니다.

류호성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4·13 총선을 닷새 앞두고 시작된 첫날 사전 투표가 순조롭게 진행됐습니다.

선관위가 집계한 첫날 사전 투표율은 5.45 %로 집계됐습니다.

지난 지방 선거 사전 투표율 보다 높은 수치입니다.

지역별로는 전남이 9.34%로 투표율이 가장 높았고 부산이 4.4%로 가장 낮았습니다.

오늘 사전 투표율은 오전 10시까지는 지난 지방 선거 때보다 낮았지만 오전 11시부터 앞질렀습니다.

2013년 4·24 재보궐 선거에 처음 도입된 사전 투표는 당시 4.9%의 투표율을 기록했고, 이후 지난 지방 선거에선 11.5%로 높아졌습니다.

유권자는 이번 사전 투표 기간 서울역 등 전국 3천5백여 투표소 어디에서나 신분증만 있으면 투표가 가능합니다.

사전 투표소의 위치를 알고 싶으면 스마트폰에서 '선거정보'라는 앱을 내려받아 이용하면 됩니다.

이번 총선부터 사전 투표 이틀을 포함해 실제 투표할 수 있는 날이 사실상 사흘이 되면서 여야는 투표장에 각각 지지층을 끌어모으기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총선에선 처음 적용돼 시행되는 사전 투표는 내일까지 이어지며 투표는 저녁 6시까지 가능합니다.

KBS 뉴스 류호성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