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화제 영상] 中 남성, 플랭크 오래 하기 기네스북 기록 경신
입력 2016.05.16 (10:58) 수정 2016.05.16 (11:20)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플랭크 오래 하기' 세계 대회 현장!

중국의 한 경찰관이 '플랭크' 오래 하기 기네스북 기록을 경신했습니다.

팔꿈치와 발끝으로 몸을 지탱하는 이른바 '플랭크' 자세는 일반인은 십 분을 버티기 힘든 동작인데요.

중국의 '마오 웨이둥'이 무려 8시간 1분 동안 플랭크 자세를 유지했습니다.

이는 지난해 챔피언인 미국의 '조지 후드'가 세운 5시간 15분 15초를 압도하는 기록입니다.

'마오 웨이둥'의 기록은 당분간 쉽게 깨지지 않을 전망입니다.
  • [지구촌 화제 영상] 中 남성, 플랭크 오래 하기 기네스북 기록 경신
    • 입력 2016-05-16 10:59:22
    • 수정2016-05-16 11:20:14
    지구촌뉴스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플랭크 오래 하기' 세계 대회 현장!

중국의 한 경찰관이 '플랭크' 오래 하기 기네스북 기록을 경신했습니다.

팔꿈치와 발끝으로 몸을 지탱하는 이른바 '플랭크' 자세는 일반인은 십 분을 버티기 힘든 동작인데요.

중국의 '마오 웨이둥'이 무려 8시간 1분 동안 플랭크 자세를 유지했습니다.

이는 지난해 챔피언인 미국의 '조지 후드'가 세운 5시간 15분 15초를 압도하는 기록입니다.

'마오 웨이둥'의 기록은 당분간 쉽게 깨지지 않을 전망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