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브리핑] ‘스마트폰과 결혼했어요’
입력 2016.06.30 (20:45) 수정 2016.06.30 (21:03)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리포트>

미국에서 열린 결혼식. 신랑이 스마트폰의 고리에 손가락을 조심스럽게 끼워 넣습니다.

<녹취> "신부를 영원히 사랑하고, 늘 아낄 것을 서약합니다. 평생을 함께 하겠습니다."

스마트폰을 신부로 맞은 34살인 애론 씨는 웨딩카를 타고 신혼여행까지 떠났습니다.

말그대로 '스마트폰 덕후'냐고요?

예술감독 일을 하고 있는 애론씨가 스마트폰에 매달려있는 현대인들의 일상을 퍼포먼스 형식으로 표현한건데요.

저 또한 스마트폰에 점점 집착하는 건 아닌지 되돌아보게 되네요.
  • [글로벌24 브리핑] ‘스마트폰과 결혼했어요’
    • 입력 2016-06-30 20:47:21
    • 수정2016-06-30 21:03:24
    글로벌24
<리포트>

미국에서 열린 결혼식. 신랑이 스마트폰의 고리에 손가락을 조심스럽게 끼워 넣습니다.

<녹취> "신부를 영원히 사랑하고, 늘 아낄 것을 서약합니다. 평생을 함께 하겠습니다."

스마트폰을 신부로 맞은 34살인 애론 씨는 웨딩카를 타고 신혼여행까지 떠났습니다.

말그대로 '스마트폰 덕후'냐고요?

예술감독 일을 하고 있는 애론씨가 스마트폰에 매달려있는 현대인들의 일상을 퍼포먼스 형식으로 표현한건데요.

저 또한 스마트폰에 점점 집착하는 건 아닌지 되돌아보게 되네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글로벌24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