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재현 CJ 회장 3개월간 형 집행정지
입력 2016.07.22 (19:28) 수정 2016.07.22 (19:49)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서울중앙지검이 이재현 CJ그룹 회장에 대해 건강상태를 감안해 3개월간 형 집행을 정지하기로 결정했습니다.

검찰은 형집행정지 기간이 끝나면 연장 여부를 다시 결정할 방침입니다.

이 회장은 최근 재상고를 포기해 2년 6월의 징역형이 확정됐습니다.
  • 이재현 CJ 회장 3개월간 형 집행정지
    • 입력 2016-07-22 19:35:37
    • 수정2016-07-22 19:49:17
    뉴스 7
서울중앙지검이 이재현 CJ그룹 회장에 대해 건강상태를 감안해 3개월간 형 집행을 정지하기로 결정했습니다.

검찰은 형집행정지 기간이 끝나면 연장 여부를 다시 결정할 방침입니다.

이 회장은 최근 재상고를 포기해 2년 6월의 징역형이 확정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