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령 운전자 ‘3년마다 적성검사’ 추진”
입력 2016.08.17 (17:08) 수정 2016.08.17 (17:27)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75세 이상 운전자의 적성검사 주기를 현행 5년에서 3년으로 단축해 검사를 강화하는 방안이 추진됩니다.

경찰청은 오늘 '고령 운전자 교통안전대책 공청회'를 개최하고 이같이 밝혔습니다.

경찰은 또 교통사고 발생률이 높은 고령 운전자에 대해선 교통안전교육을 의무화하는 방안도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 “고령 운전자 ‘3년마다 적성검사’ 추진”
    • 입력 2016-08-17 17:11:03
    • 수정2016-08-17 17:27:54
    뉴스 5
75세 이상 운전자의 적성검사 주기를 현행 5년에서 3년으로 단축해 검사를 강화하는 방안이 추진됩니다.

경찰청은 오늘 '고령 운전자 교통안전대책 공청회'를 개최하고 이같이 밝혔습니다.

경찰은 또 교통사고 발생률이 높은 고령 운전자에 대해선 교통안전교육을 의무화하는 방안도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