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정현 대표 상태 심각…정상화 해법 도출 무산
입력 2016.10.01 (21:08) 수정 2016.10.01 (22:28)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가, 정세균 국회의장의 사퇴를 요구하며 엿새째 단식을 이어가고 있는데요, 건강 상태가 나빠져 당 차원에서 응급 상황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정 의장과 여야 3당 원내대표는 국군의날 기념식에서 다시 만났지만, 입장 차이만 재확인했습니다.

황진우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가 탈진 상태에 빠졌다는 소식을 듣고, 서청원 의원이 긴급히 찾아 와 단식 중단을 요청했습니다.

<녹취> 서청원(의원/새누리당) : "건강 때문에 단식을 중단해야 되겠어요."

하지만, 이 대표는 말을 거의 하지 못하면서도 단식을 이어가겠다는 뜻을 확고히 했습니다.

이 대표의 단식은 엿새째, 의료진은 이미 크게 낮아진 혈압과 혈당이 더 떨어지게 되면 쇼크 상황이 올 수가 있다고 진단했습니다.

새누리당은 의료진을 비상대기시키고 119에 구급차 협조 요청을 하는 등 응급 상황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정세균 국회의장과 정진석 새누리당 원내대표는 지난 24일 새벽 본회의 이후 처음으로 오늘 국군의날 기념식에서 마주했습니다.

두 야당 원내대표도 함께 참석해, 네 사람이 국회 정상화를 위한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지만 해법 도출엔 실패했습니다.

<녹취> 정세균(국회의장) : "만약에 (내일) 정상화 되지 않으면 제 (모레 해외)출장에 차질이 있을 가능성이 높죠."

국민의당이 국회법 개정으로 국회의장의 정치적 중립을 명문화하자고 중재에 나섰지만, 더불어민주당은 입장 표명을 유보했습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 이정현 대표 상태 심각…정상화 해법 도출 무산
    • 입력 2016-10-01 21:11:10
    • 수정2016-10-01 22:28:06
    뉴스 9
<앵커 멘트>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가, 정세균 국회의장의 사퇴를 요구하며 엿새째 단식을 이어가고 있는데요, 건강 상태가 나빠져 당 차원에서 응급 상황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정 의장과 여야 3당 원내대표는 국군의날 기념식에서 다시 만났지만, 입장 차이만 재확인했습니다.

황진우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가 탈진 상태에 빠졌다는 소식을 듣고, 서청원 의원이 긴급히 찾아 와 단식 중단을 요청했습니다.

<녹취> 서청원(의원/새누리당) : "건강 때문에 단식을 중단해야 되겠어요."

하지만, 이 대표는 말을 거의 하지 못하면서도 단식을 이어가겠다는 뜻을 확고히 했습니다.

이 대표의 단식은 엿새째, 의료진은 이미 크게 낮아진 혈압과 혈당이 더 떨어지게 되면 쇼크 상황이 올 수가 있다고 진단했습니다.

새누리당은 의료진을 비상대기시키고 119에 구급차 협조 요청을 하는 등 응급 상황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정세균 국회의장과 정진석 새누리당 원내대표는 지난 24일 새벽 본회의 이후 처음으로 오늘 국군의날 기념식에서 마주했습니다.

두 야당 원내대표도 함께 참석해, 네 사람이 국회 정상화를 위한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지만 해법 도출엔 실패했습니다.

<녹취> 정세균(국회의장) : "만약에 (내일) 정상화 되지 않으면 제 (모레 해외)출장에 차질이 있을 가능성이 높죠."

국민의당이 국회법 개정으로 국회의장의 정치적 중립을 명문화하자고 중재에 나섰지만, 더불어민주당은 입장 표명을 유보했습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