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위기의 경전철 해법은?
입력 2016.10.05 (21:42) 수정 2016.10.05 (21:53) 뉴스9(경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의정부 경전철 뿐만아니라 경기도 용인과 부산-김해 경전철도 매년 수 백억원 대의 적자에 허덕이고 있는데요.

이른바 '세금 먹는 하마'라는 오명을 얻고 있는 경전철 사업, 무엇이 문제인지 서재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개통 3년이 넘은 용인 경전철입니다.

출근 시간대지만 크게 붐비지는 않습니다.

지난해 환승 할인 도입으로 승객이 늘긴했지만 여전히 적잡니다.

<녹취> 김정민(경기 수원시) : "처음에 탔을 때는, 1년 전에는 많지 않았어요."

용인 경전철의 하루 승객 수는 3만 명가량으로 개통 초기보다 세 배 정도로 늘었지만, 한국교통연구원이 예측한 하루 승객 수 16만 명의 5분의 1에도 못미칩니다.

용인시는 경전철 운영사를 바꿔 해마다 50억 원을 절감하게 됐지만, 내년에도 250억 원의 지출이 불가피합니다.

<인터뷰> 류경식(용인시 경량전철과장) : "민투 사업이어서 민간이 투자한 돈이 있는데요, 현재 4.97%로 이자를 지급하고 있는데 자금 재구조화를 통해서 이율을 내리는 방안을 강구하고 있습니다."

전국 경전철 1호로 개통한 지 5년된 부산-김해 경전철도 하루 승객은 5만 명,

설계 당시 수요 예측의 4분의 1에 그치고 있습니다.

경전철 자치단체들은 운영사의 수익 보전을 위해 해마다 수 백 억원의 세금을 쏟아붓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 때문에 선심성 사업 추진보다는 철저한 사전 사업성 검토가 선행돼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습니다.

<녹취> 김상국(경희대 산업경영공학과 교수) : "대형 공사라면 수요 예측을 할 때 하나의 기관에만 맡기는 것이 아니라, 두 군데 또는 세 군데에 수요 예측을 주고 거기서 나온 결과를 객관적 위원회에서 검토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국책연구기관의 잘못된 수요 예측에 대해 책임을 물어야 한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KBS 뉴스 서재희입니다.
  • 위기의 경전철 해법은?
    • 입력 2016-10-05 21:43:08
    • 수정2016-10-05 21:53:21
    뉴스9(경인)
<앵커 멘트>

의정부 경전철 뿐만아니라 경기도 용인과 부산-김해 경전철도 매년 수 백억원 대의 적자에 허덕이고 있는데요.

이른바 '세금 먹는 하마'라는 오명을 얻고 있는 경전철 사업, 무엇이 문제인지 서재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개통 3년이 넘은 용인 경전철입니다.

출근 시간대지만 크게 붐비지는 않습니다.

지난해 환승 할인 도입으로 승객이 늘긴했지만 여전히 적잡니다.

<녹취> 김정민(경기 수원시) : "처음에 탔을 때는, 1년 전에는 많지 않았어요."

용인 경전철의 하루 승객 수는 3만 명가량으로 개통 초기보다 세 배 정도로 늘었지만, 한국교통연구원이 예측한 하루 승객 수 16만 명의 5분의 1에도 못미칩니다.

용인시는 경전철 운영사를 바꿔 해마다 50억 원을 절감하게 됐지만, 내년에도 250억 원의 지출이 불가피합니다.

<인터뷰> 류경식(용인시 경량전철과장) : "민투 사업이어서 민간이 투자한 돈이 있는데요, 현재 4.97%로 이자를 지급하고 있는데 자금 재구조화를 통해서 이율을 내리는 방안을 강구하고 있습니다."

전국 경전철 1호로 개통한 지 5년된 부산-김해 경전철도 하루 승객은 5만 명,

설계 당시 수요 예측의 4분의 1에 그치고 있습니다.

경전철 자치단체들은 운영사의 수익 보전을 위해 해마다 수 백 억원의 세금을 쏟아붓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 때문에 선심성 사업 추진보다는 철저한 사전 사업성 검토가 선행돼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습니다.

<녹취> 김상국(경희대 산업경영공학과 교수) : "대형 공사라면 수요 예측을 할 때 하나의 기관에만 맡기는 것이 아니라, 두 군데 또는 세 군데에 수요 예측을 주고 거기서 나온 결과를 객관적 위원회에서 검토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국책연구기관의 잘못된 수요 예측에 대해 책임을 물어야 한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KBS 뉴스 서재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경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