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임산부 10명 중 4명 “배려받은 적 없다”
입력 2016.10.10 (09:28) 수정 2016.10.10 (13:30) 사회

[연관 기사] ☞ [뉴스12] 예비엄마 40% “배려 받은 적 없어요”

임산부 10명 중 4명은 생활 속에서 배려를 받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복지부가 8월 24일∼9월 8일 임신육아종합포털 아이사랑과 맘스다이어리를 통해 실시한 온라인 설문조사 결과, 임산부로 배려받은 경험이 있다고 응답자는 59.1%에 그쳤다.

임산부가 받은 배려는 좌석양보(59.4%), 근무시간 등 업무량 조정(11.5%), 짐 들어주기(9.2%) 순이었다.

반면 임산부가 아닌 응답자들은 임산부인지 몰라서(49.4%), 방법을 몰라서(24.6%), 힘들고 피곤해서(7.9%) 등의 이유로 임산부를 배려하지 못했다고 답했다.

조사 대상 임산부들은 배려 문화 확산을 위해 교육(41.2%)과 홍보(22.3%) 등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 임산부 10명 중 4명 “배려받은 적 없다”
    • 입력 2016-10-10 09:28:05
    • 수정2016-10-10 13:30:15
    사회

[연관 기사] ☞ [뉴스12] 예비엄마 40% “배려 받은 적 없어요”

임산부 10명 중 4명은 생활 속에서 배려를 받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복지부가 8월 24일∼9월 8일 임신육아종합포털 아이사랑과 맘스다이어리를 통해 실시한 온라인 설문조사 결과, 임산부로 배려받은 경험이 있다고 응답자는 59.1%에 그쳤다.

임산부가 받은 배려는 좌석양보(59.4%), 근무시간 등 업무량 조정(11.5%), 짐 들어주기(9.2%) 순이었다.

반면 임산부가 아닌 응답자들은 임산부인지 몰라서(49.4%), 방법을 몰라서(24.6%), 힘들고 피곤해서(7.9%) 등의 이유로 임산부를 배려하지 못했다고 답했다.

조사 대상 임산부들은 배려 문화 확산을 위해 교육(41.2%)과 홍보(22.3%) 등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