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투자 위축…스타 선수들 연이은 이탈
입력 2016.11.28 (18:12) 수정 2016.11.28 (18:18) 6시 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삼성그룹의 스포츠단 대부분을 보유한 제일기획이 '최순실 게이트'에 휩싸이면서 스포츠단 전체가 흔들리고 있습니다.

이미 긴축 재정을 하고 있는 상황에서 악재가 겹친 겁니다.

야구단 삼성 라이온즈는 자유계약선수인 최형우와 계약하지 않는 등 투자에 적극 나서지 못하고 있고, 축구단 수원 삼성의 상황도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아마추어 종목에서도 배드민턴 스타 이용대가 삼성전기를 떠날 것으로 알려지는 등 삼성의 영향력은 줄어들고 있습니다.
  • 투자 위축…스타 선수들 연이은 이탈
    • 입력 2016-11-28 18:15:37
    • 수정2016-11-28 18:18:04
    6시 뉴스타임
삼성그룹의 스포츠단 대부분을 보유한 제일기획이 '최순실 게이트'에 휩싸이면서 스포츠단 전체가 흔들리고 있습니다.

이미 긴축 재정을 하고 있는 상황에서 악재가 겹친 겁니다.

야구단 삼성 라이온즈는 자유계약선수인 최형우와 계약하지 않는 등 투자에 적극 나서지 못하고 있고, 축구단 수원 삼성의 상황도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아마추어 종목에서도 배드민턴 스타 이용대가 삼성전기를 떠날 것으로 알려지는 등 삼성의 영향력은 줄어들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